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경심 구속에 구치소앞 지지자 '눈물'…반대자는 "검찰 만세"

  • 뉴스1 제공
  • 2019.10.24 01:0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정경심 사랑해요" 외치던 지지측 발부소식에 망연자실 반대 측은 "조국도 구속" "문재인도 구속" 외치며 환호

(의왕=뉴스1) 손인해 기자
24일 오전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배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구속이 결정되자 보수단체 회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News1 조태형 기자
24일 오전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배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구속이 결정되자 보수단체 회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News1 조태형 기자

(의왕=뉴스1) 손인해 기자 = 24일 오전 0시 20분께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 앞.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구속영장 발부 소식이 전해지자 "정경심을 사랑해요"를 외치던 지지자들은 무거운 침묵을 지켰다.

이날 서울구치소 앞에는 영장심사 결과가 나오기 전인 전날 자정께부터 정 교수 지지자와 반대자 각각 10여명이 10m가량 거리를 두고 집회를 벌이며 신경전을 벌였다.

정 교수의 구속 소식이 알려지자 지지자 중 일부는 바닥에 주저앉아 망연자실한 모습을 보이며 눈물을 흘렸다. 한 여성은 지지자 측을 촬영하는 취재진에 "허락을 맡은 게 아니지 않냐"며 날 선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반면 반대자들은 법원의 영장 발부에 "대한민국 사법부가 아직 살아있다"며 "대한민국 검찰 만세를 외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들은 "조국도 구속", "문재인도 구속" 등의 구호를 외치며 상기된 분위기로 10여분 간 집회를 이어갔다.

경찰은 두 집회 참가자들 사이의 충돌을 우려해 의왕경찰서 1개 중대 40여명을 포함해 150명 규모의 경력을 배치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 분위기를 전하기 위한 유튜버 10여명도 구치소 앞을 지켰다.

한편 법원은 전날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48분께까지 7시간 가까이 정 교수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진행한 뒤 이날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송 부장판사는 "범죄 혐의 상당부분이 소명되고 현재까지의 수사경과에 비춰 증거인멸 염려가 있으며 구속의 상당성도 인정된다"고 발부 사유를 밝혔다.

24일 오전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배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구속이 결정되자 한 지지자가 슬퍼하고 있다.  News1 조태형 기자
24일 오전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에서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배우자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구속이 결정되자 한 지지자가 슬퍼하고 있다. News1 조태형 기자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