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국주, 이별 겪은 강한나에게 "쓰레기처럼 놀아야 돼" 조언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
  • 2019.11.11 07:2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진짜 이태원 가서 이래야"…시련 극복 댄스 전수

image
사진 왼쪽부터 개그맨 이국주, 배우 강한나/사진=최부석 기자, 김창현 기자
개그맨 이국주가 이별 후 아픔을 대처하는 이색적인 방법을 소개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는 배우 강한나와 가수 현아, 그룹 에버글로우의 멤버 시현, 이국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오랜만에 런닝맨에 출연한 강한나가 "지난해에 나오고 1년 만에 출연했는데, 그 사이에 이별을 겪었다"고 깜짝 고백했다.

이에 유재석이 "이별 후엔 어떻게 해야 아픔이 가시냐"고 묻자 이국주가 "방송을 떠나 본인을 위해 말씀드리면 진짜 쓰레기처럼 놀아야 된다"고 답했다.

이국주는 "안 하던 짓을 해야 한다"며 "진짜 이태원 가서 이래야 한다"고 말하며 한 손으로 얼굴을 가린 채 춤추는 모습을 연기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현아와 이국주의 즉석 콜라보 댄스, 시현의 사이렌 소리 개인기 등이 풍성하게 펼쳐졌다. 특히 게스트들의 4인 4색 입담이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