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삼성증권, 견조한 실적+ 고배당주 부각 -NH투자증권

머니투데이
  • 임동욱 기자
  • 2019.11.11 07:5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TIR sponsor

NH투자증권은 11일 삼성증권 (34,900원 상승350 -1.0%)에 대해 연말로 갈수록 고배당주로 부각될 전망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및 목표주가 4만5000원을 유지했다.

정준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삼성증권의 3분기 지배순이익은 889억원으로 당사 전망을 상회했고 컨센서스에 부합했다"며 "파생결합증권 조기상환 등 양호한 금융상품 판매수익이 실적을 견인했다"고 분석했다.

정 연구원은 "삼성증권의 올해 연간 지배순이익은 3712억원을 기록할 전망"이라며 "상대적으로 타 대형사보다는 이익 증가율이 낮은데, 이는 다른 초대형 IB가 올해 자본투자형 모델을 통해 높은 이익 성장을 나타낸 반면 삼성증권은 IB투자를 늘려가는 단계에 있기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정 연구원은 "삼성증권의 점진적 배당성향 상향 기조에 따라 DPS(주당배당금) 증가율은 이익보다 높을 전망으로, 올해 DPS는 1700원을 예상한다"며 "이 경우 배당수익률은 4.9%로 타 고배당 증권사와 비슷한 수준"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