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文대통령 지지율 44.5%, 3주만에 회복세 멈추고 3%p 하락

머니투데이
  • 김민우 기자
  • 2019.11.11 08:4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리얼미터 여론조사…부정평가 52.2%

image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3주만에 회복세를 멈추고 지난주 대비 3.0%포인트(p) 하락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4일부터 8일까지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510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11일 발표한 '2019년 11월1주차 주간집계' 결과,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은 지난주 주간집계 대비 3.0%p 내린 44.5%였다.

반면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3.1%p 오른 52.2%로 긍·부정 평가의 격차는 7.7%p로 벌어졌다. '모름·무응답'은 0.1%p 감소한 3.3%였다.

문 대통령의 지지율은 주 초·중반 한반도 평화·안보, 대(對) 미·일외교, 청와대와 야당의 국회 운영위원회 대립, 조국 전 장관 관련 수사 문제가 불거질 때 하락했다.

반면 공정사회 반부패정책협의회, 여야 5당 대표 청와대 만찬 등 개혁·통합 행보가 활발했던 주 후반 회복세를 보였다.

문 대통령의 지지율은 중도층과 진보층, 보수층, 20·30대, 60대 이상층, 부산·경남(PK), 호남, 서울·충청 등 거의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하락했다.

특히 진보층에선 긍정평가가 소폭 내렸지만 70%대 후반을 유지한데 반해 보수층에선 부정평가가 80%선을 상회했고 중도층 역시 3주 동안의 상승세가 멈췄다. 중도층에서 긍정평가는 38.2%, 부정평가는 59.2%였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포인트, 응답률은 5.7%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와 리얼미터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