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단독]이병헌 소속사 사옥 매입…카카오M이 40억 투자

머니투데이
  • 강미선 기자
  • VIEW 8,140
  • 2019.11.12 15:2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BH엔터, 설립 13년만에 논현동 74억 사옥 매입…이병헌은 카카오M에 50억 투자도

image
배우 이병헌이 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진행된 '제55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2019-05-01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MT단독
배우 이병헌이 소속된 BH엔터테인먼트(이하 BH엔터)가 설립 13년만에 사옥을 마련한다. 74억원을 들여 사옥을 매입하는데 최대주주인 카카오M이 40억원 자금을 보태며 지원사격에 나섰다.

BH엔터는 2006년 이병헌의 이름을 따서 1인 기획사로 시작한 뒤 정상급 배우들을 잇따라 영입하며 외연을 키워왔다. 이병헌 외에 고수, 김고은, 유지태, 진구, 추자현, 한지민, 한가인, 한효주 등이 소속돼 있다.

◇카카오에 올라탄 BH엔터, 74억 신사옥 마련=12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BH엔터는 1만4815주 신주를 발행하는 유상증자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총 40억원 규모로 시설자금으로 쓸 예정이다. 주주배정 증자로 BH엔터 지분 100%를 보유한 최대주주 카카오M이 참여한다.

카카오M 관계자는 "최근 BH엔터가 신사옥을 마련키로 하면서 부족한 자금 마련을 위해 유상증자를 결정했다"며 "카카오M이 최대주주 자격으로 증자에 참여하고, BH엔터는 증자로 확보한 자금 전액을 신사옥 구입에 쓸 예정"이라고 말했다.

BH엔터는 지난달 말 이사회에서 사옥 부지 및 건물을 74억원에 매입하는 안건을 결의했다. 카카오M으로부터 수혈받는 40억원 외에 부족한 금액은 금융권 차입 등으로 조달한다.

BH엔터는 현재 서울 강남구 청담동 소재 건물 일부를 임차해 사용하고 있다. 직접 사옥을 매입하는 것은 2006년 설립이래 처음이다. 신사옥은 논현동 소재로 토지 373.40㎡, 건물 842.11㎡ 규모다. BH엔터는 내년 중 신사옥에 입주할 예정이다.
[단독]이병헌 소속사 사옥 매입…카카오M이 40억 투자

◇이병헌, 카카오M에 50억 투자도=카카오의 콘텐츠 자회사인 카카오M은 최근 연예 기획사, 콘텐츠 제작사 등을 적극적으로 인수하면서 엔터테인먼트업계 '큰 손'으로 부상했다.

현재 BH엔터 외에도 제이와이드컴퍼니, 매니지먼트 숲, 킹콩 바이 스타쉽, 이앤티스토리 엔터테인먼트, 어썸이앤티, VAST엔터테인먼트 등 총 7개의 배우 매니지먼트사를 자회사로 두고 있다.

지난 6월에는 카카오M이 임원 3인과 소속 배우 23명을 대상으로 총 278억원 규모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단행했다. 당시 이병헌, 김고은, 한지민 등 BH엔터 소속 연예인들이 유상증자에 대거 참여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특히 이병헌은 연예인 투자자 중 가장 높은 금액인 50억원을 투입했다.

카카오M이 상장을 준비 중이라는 점에서 향후 지분 가치가 뛸 것으로 예상하고 베팅한 것으로 해석된다.

업계 관계자는 "카카오M이 엔터계 지분을 늘리면서 유·무형의 영향력을 강화하고 있다"며 "소속 기획사들도 카카오의 탄탄한 자본력과 인프라를 통해 사업 확장과 성장 효과를 보고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기차로 돌아선 美거인 GM…LG 배터리 선택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