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도화살, 누구든 홀릴 사람"…전현무 사주풀이 재조명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VIEW 13,948
  • 2019.11.13 09:5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전현무♥이혜성 열애 인정…지난 10월 방송 "최근에 도화살 들어와"

image
방송인 전현무./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방송인 전현무(42)가 이혜성 KBS 아나운서(27)와의 열애를 인정한 가운데 전현무의 과거 사주풀이가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10월 22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어서 말을 해' 10회에는 90년대 하이틴 스타이자 명리학 전문가인 최제우(최창민)가 출연했다.

최제우는 전현무의 사주를 풀이하며 "최근 운의 흐름에 도화살이 들어와 있다"며 "본래 가지고 있는 살은 아니다. 하지만 큰 흐름을 봤을 때 기운이 들어온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도화살뿐 아니라 홍염살, 백호살이 있다"며 "내면의 끼가 있어 마음만 먹으면 누구든 홀릴 수 있는 사람"이라고 덧붙였다.

점술학적으로 도화살은 사람의 호색한 기운을 뜻한다. 최근에는 인기가 많고 매력적인 사람에 붙이는 말로도 사용된다. 홍염살은 본능적으로 가지고 있는 끼를 뜻하고, 백호살은 강한 팔자를 가진 사람에게 사용하는 용어다.

한편 전현무의 소속사 SM C&C는 지난 12일 공식 입장을 통해 "전현무와 이혜성은 '아나운서'라는 직업적 공통분모 속에서 선후배 간의 좋은 관계를 이어오다 최근 서로에 대한 호감을 느끼게 됐다"며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전현무는 1977년생으로 2006년 KBS 32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1992년생인 이혜성 아나운서와는 15살 차이다. 이 아나운서는 전현무 입사 10년 뒤인 2016년 KBS 43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이혜성은 라디오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 KBS1 '누가누가 잘하나', KBS2 '도전! 골든벨' 등을 진행하고 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