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문]화성 재심청구 윤씨 자필 소감문 "전 무죄입니다"

머니투데이
  • 수원(경기)=방윤영 기자
  • 정경훈 기자
  • 2019.11.13 11:1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화성8차 사건' 범인으로 20년 옥살이 윤씨 13일 재심청구…자필 소감문 공개

image
1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관에서 열린 화성연쇄살인 8차 사건 재심청구 기자회견에서 8차 사건으로 복역 후 출소한 윤모씨(52)가 자필 기자회견문을 읽고 있다. /사진=뉴스1
화성 연쇄살인사건 8차 사건 범인으로 지목돼 20년간 옥살이를 한 윤모씨(52)가 13일 재심을 청구했다.

윤씨는 박준영 변호사 등 변호인단과 이날 오전 수원지법에 재심을 청구하기에 앞서 수원지방변호사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 윤씨는 직접 작성해온 자필 소감문을 읽었다. "저는 무죄입니다"라는 말로 운을 뗀 윤씨는 "20년 세월을 (교도소에서) 보냈지만 가석방 나오고도 갈 데가 없었다. (20년) 인생은 보상 못 받는다"며 "끝까지 최선을 다하고 진실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다음은 윤씨 자필 소감문 전문


저는 무죄입니다.
오늘은 너무 기분이 좋습니다.
교도소를 나왔는데 갈 곳도 없고 오라는 데도 없습니다.
뷰티플라이프 나호견 원장님이 저를 잘 돌봐주셨습니다.

박종덕 교도관님은 인간적으로 저와 대화를 잘 해주시고 상담도 잘 해주시고 항상 많은 도움을 주시고 종교 위원님 한 달에 만남을 주시고 힘들고 외로울 때 많은 것을 주시고 가르침을 주셨습니다.

누님에게도 깊이 감사드리고 저에게 큰 도움을 주셨습니다. 그곳에 지내는 동안에 몸이 아플 때 누님께서 무척 큰 도움을 주셨습니다.

숙부님께도 깊이 감사드립니다.
좋은 말씀도 해주시고
항상 건강하라고, 부디 몸 관리 잘하고
주어진 생활과 모든 일에 최선을 다하라고 하셨습니다.

광역수사대 박일남 반장님 및 김현수 경사님께 감사드립니다.
저에게 희망을 주시고 꼭 일을 해결하시겠다고 저에게 말씀하였습니다.

어머님께 감사드립니다.
어머님은 저에게 모든 것에 희망을 주시고
저를 인간답게 살라고 하셨습니다.
저는 어머님을 무척 존경합니다.
어머님은 저의 아픈 다리 재활에 더욱 신경을 써주셨고
남들처럼 살라고 하셨습니다.

저는 외갓집을 찾고 싶습니다.
어머님 존함은 박금식입니다. 고향은 진천입니다.
저의 어머님을 아시는 분은 연락주세요.
여기 오신 기자님을 도와주시면 일이 잘 되고 잘 될 것 같습니다.
지금 경찰을 백프로 믿습니다.

끝까지 최선을 다해주세요.


.(윤씨 측 변호인단이 당사자의 동의를 받아 실명 그대로 게재함)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