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국 OECD 정부신뢰도 22위 역대 최고…1위는 스위스

머니투데이
  • 김경환 기자
  • 2019.11.14 1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한국이 올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발표하는정부신뢰도 조사에서 36개 회원국 가운데 역대 최고인 22위에 올랐다. 2017년 32위, 2018년 25위에서 3단계 상승했으며, 2017년 이후 2회 연속으로 순위가 상승했다. 1위는 스위스, 2위는 룩셈부르크, 3위는 노르웨이, 4위는 네덜란드, 5위는 뉴질랜드가 차지했다.

OECD는 14일(현지시간) 36개 OECD 회원국의 정부신뢰도(2018년) 조사결과를 담은 '한눈에 보는 정부 2019(Government at a Glance 2019)'를 공개했다. 한눈에 보는 정부는 OECD 회원국들의 정부 활동과 경험,성과와 과제 등을 담은 보고서로 2년마다 한 번씩 발간된다.

한국의 정부신뢰도는 39%로 2007년 조사 시작 이후 최고 수치를 기록했다. 한국의 정부신뢰도는 2007년 24%, 2011년 27%, 2013년 23%, 2015년 34%, 2017년 24%, 2018년 36%였다. 그러나 정부 신뢰도는 OECD 평균인 45%에는 미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발표된 한국의 정부신뢰도는 일본(38%, 24위), 프랑스(38%, 25위), 미국(31%, 30위) 등 OECD 주요국보다 높은 수준이다. 정부신뢰도 순위는 OECD가 결과를 공개하기 시작한 2011년 31위에서 2013년 29위, 2015년 26위, 2017년 32위, 2018년 25위를 기록했다.

지난해 OECD와 정부신뢰도 관련 공동연구를 수행한 KDI국제 정책대학원 임원혁‧이태준 교수는 “정부신뢰도는 대응성, 신뢰성 등 정부의 능력과 도덕성, 개방성, 공정성 등 가치에 대한 믿음”이라며 “그간 문재인정부의 노력이 정부-시민사회 간 새로운 관계를 정립하는데 주효했고, 투명성‧시민참여를 강조하는 열린정부의 패러다임이 제도적으로나 사회문화적으로 뿌리내리고 있는 것으로 풀이해 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진영 행정안전부장관은 “이번 조사결과를 통해 정부에 대한 국민들의 높은 기대를 확인할 수 있었다.”면서 “국민이 요구하는 포용‧공정의 가치를 정책과 서비스로 구체화하고, 정부혁신을 통해 공직사회의 관행과 제도를 과감히 개선해 정부에 대한 신뢰를 계속해서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