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구미대,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 개최

대학경제
  • 권현수 기자
  • 2019.11.14 16:0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구미대학교는 13~14일 교내에서 '2019 GMU 캡스톤디자인(팀프로젝트) 경진대회'를 열었다.

교육부, 한국연구재단, 구미시가 후원한 이번 경진대회는 전자통신컴퓨터공학부, 전기에너지과, 기계자동차공학부, 비주얼게임컨텐츠스쿨 등 7개 학과 32개 팀 230여 명의 학생들이 참가해 경합을 벌였다.

이번 대회는 학생들의 전공지식을 바탕으로 다양하고 참신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제품개발을 기획·제작하는 전 과정을 직접 수행해 창의력과 실무능력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무선방식의 쓰레기 수거 알림장치, △다용도 휴대용 태양광 발전장치, △후방감지센서, △극한직업 라이더 모바일 게임 개발 등 32편의 독창적이고 다양한 작품들이 전시됐다.

심사위원들은 14일 창의성과 기획성, 기술성과 완성도, 발표능력, 기대효과 등을 종합해 20개의 우수 작품을 선정하고 대상과 금상 각 1팀을 비롯 은상 2팀, 동상 6팀, 장려상 10팀에게 상장과 상금을 수여했다.
구미대, 캡스톤디자인 경진대회 개최

영예의 대상은 '스마트 텀블러'를 출품한 전자통신컴퓨터공학부 2학년 소울 컴퍼니’(SOUL COMPANY) 팀(백승화, 최준덕, 김찬형)이 차지해 상장과 상금 50만 원을 받았다.

이 작품은 건강관리를 위해 텀블러에 센서를 부착해 하루에 섭취한 물의 총량을 LCD를 부착해 확인한다는 점에서 창의성과 기술성이 돋보였다는 호평을 받았다.

대상을 수상한 백승화 학생(팀 대표)은 "전공수업에서 배운 전문지식과 팀원들의 아이디어를 접목하여 고민해 만든 작품이 대상을 받아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배장근 구미대 LINC+사업단장은 "이번 경진대회가 학생들에게 창의적인 문제해결 능력을 향상시키고 전공 심화학습을 하는데 많은 도움이 됐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