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THE E&M, 3Q 누적 매출 383억원 '사상 최대'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2019.11.14 18:3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종합 온라인 플랫폼 기업 더이앤엠(THE E&M (1,040원 상승25 2.5%))이 3분기만에 지난해 실적을 훌쩍 뛰어넘는 어닝 서프라이즈를 달성했다.

더이앤엠은 14일 연결 기준 3분기 누적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89.9% 증가한 383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88.4% 증가한 68억원을 기록했다. 3분기만에 지난해 연간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초과한 호실적이다.

3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도 각각 172억원, 26억원을 기록해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이는 온라인 동영상 콘텐츠 수요 증가와 1인 방송 시장 확대 속에 라이브 방송 플랫폼인 팝콘TV의 견조한 성장이 사상 최대 실적 달성의 원동력이 됐다.

국내 2위 온라인 라이브 개인방송 서비스인 팝콘TV 가입자수는 올해 10월말 기준 177만명으로 지난해말 138만명 대비 28% 증가했고 월간 활성 사용자수(MAU)도 42만명을 넘어섰다.

더이앤엠은 주사업인 라이브 방송 플랫폼 사업의 성장을 바탕으로 신사업인 e스포츠 사업을 적극 추진해 신성장동력을 확보하겠다는 계획이다.

지난 8월 더이앤엠은 e스포츠 사업본부를 신설해 e스포츠 업계 전문가들을 대거 영입하고 e스포츠 전문기업 이스퍼(ESPER)를 계열회사로 편입한바 있다.

더이앤엠 관계자는 “구매력이 높은 20대와 30대가 팝콘TV 주요 시청자로 가입자수 증가 속에 매출액은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신사업인 e스포츠 사업도 e스포츠 관련 다양한 비즈니스들을 검토 중에 있고 조만간 가시화된 사업 내용과 목표를 외부에 공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