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20달러의 힘"…샤오미, 삼성 제치고 무선이어폰 판매 2위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2019.11.15 17:2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샤오미 저가제품 中 판매 급증…IT업체 신제품 출시에 4Q에도 고성장

image
에어팟 프로 /사진=애플
글로벌 무선 이어폰 시장이 가파른 성장세를 지속하는 가운데, 샤오미가 삼성전자를 제치고 2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애플은 점유율이 소폭 줄었지만, 여전히 압도적인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

15일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3분기 글로벌 무선이어폰 시장은 판매량 기준 3300만대(금액 기준 41억달러)를 기록했다.

이중 미국은 시장 내 31% 비중을 차지하며 단일 국가 기준 사상 최초 1000만대 이상 규모를 돌파했다. 중국은 전분기 대비 44% 성장률을 기록하며 무서운 성장세를 이어갔다.

애플은 에어팟 2세대를 앞세워 3분기 시장에서도 선두를 지켰으나, 점유율은 전분기 대비 다소 줄어 45%를 기록했다. 삼성도 소폭 감소해 6%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3위를 차지했다.

반면 샤오미는 20달러 정도의 저렴한 ‘레드미에어닷’이 중국을 중심으로 판매량이 급증하면서 전분기 4위에서 2위로 우뚝 올라섰다. 다만 상위권 브랜드와 달리 저가 제품이어서 금액 기준으로는 8위에 머물렀다.

그 뒤로는 제이비엘(JBL)과 비츠(Beats)가 두드러진 활약을 보이며 각각 4위와 5위를 기록했다. 신규 중국 브랜드인 아모이는 보급형 모델 F9의 내수 시장 인기로, 저가 제품 시장 내 기존 강자인 QCY를 제치고 6위로 올라섰다.

"20달러의 힘"…샤오미, 삼성 제치고 무선이어폰 판매 2위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4분기에도 무선 이어폰 시장이 높은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했다. 애플 에어팟 프로, 아마존 에코 버즈, 마이크로소프트 서피스 이어버드 등 유명 브랜드의 신규 제품이 나오고, 연말 프로모션 등으로 성수기 효과도 기대되기 때문이다.

이윤정 카운터포인트 분석가는 “무선 이어폰은 가장 편리한 스마트폰 액세서리라는 인식이 소비자 사이에서 확산되고 있다”며 “향후 무선 이어폰은 스마트폰의 일부 기능을 대체하며 더욱 스마트한 기기로 진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