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오늘 날씨]전국 오전부터 비 그친 후에는 '기온 뚝'

머니투데이
  • 오진영 인턴
  • 2019.11.18 05:1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전국적으로 비가내린 3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 네거리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출근길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 사진 = 뉴시스
한 주를 시작하는 월요일인 오늘(18일)은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리다 오후 12시부터 그치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18일은 전국이 저기압의 영향에서 벗어나 중국 북부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으며, 중부지방·전북·경북·제주도에는 20~60mm의 많은 비가 내리겠다. 강원 동해안과 경남·전남에도 10~40mm의 비가 오겠으며, 비가 그친 후에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들어오면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 온도는 더 낮아질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5도 △대전 9도 △대구 12도 △부산 15도 △전주 10도 △광주 11도 △청주 9도 △춘천 4도 △강릉 12도 △제주 14도 △울릉도·독도 15도 △백령도 4도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5도 △대전 9도 △대구 12도 △부산 16도 △전주 11도 △광주 12도 △청주 10도 △춘천 6도 △강릉 13도 △제주 15도 △울릉도·독도 15도 △백령도 4도 등으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대기 상태가 대체로 청정할 것으로 보임에 따라, 전 권역이 '좋음'에서 '보통'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오늘 오전까지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mm의 강한 비가 내리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하길 바란다"면서 "대부분의 해상에서는 2~5m의 높은 물결이 일고 35~65km/h의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전망돼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이어 "중부지방과 경상도에서는 내일(19일)아침 기온이 오늘 아침 기온보다 10도 이상 떨어져 한파 특보가 발표될 수 있다"면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 기온이 계속 떨어질 수 있으니 옷차림을 따뜻하게 하고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