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폼페이오 "홍콩 폭력에 '심각히 우려'…中, 약속 존중해야"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1.19 05:2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 AFP=뉴스1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 AFP=뉴스1
(서울=뉴스1) 이원준 기자 =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18일(현지시간) 홍콩 반(反)정부 시위대와 진압 경찰의 충돌 사태에 대해 "심각하게 우려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브리핑에서 "홍콩 폴리테크닉대 등 캠퍼스에서 시위대와 경찰의 대치를 포함, 홍콩에서 정치적 불안과 폭력이 심화하는 점에 대해 미국은 심각히 우려한다"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홍콩의 모든 정당에 자제할 것을 요구했다. 폭력은 어느 쪽에서든 용납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폭력 사태를 종식할 일차적인 책임은 홍콩 정부에 있다고 압박했다.

특히 폼페이오 장관은 중국 중앙정부를 언급, 홍콩 국민에 대한 약속을 존중할 것을 촉구했다고 로이터통신은 전했다.

홍콩에서는 이날 중무장한 진압 경찰이 시위대 마지막 보루인 폴리테크닉대 진압 작전을 개시, 현장에서 농성 중이던 학생들을 다수 체포했다.

이 과정에서 경찰이 현장에 있던 응급 구조요원까지 무차별 체포하는 등 일대에 큰 혼란이 벌어졌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