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부산, 전국 최초 ‘아동의 날’ 지정

사회부
  • 부산=노수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1.19 14:5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0일 시청서 제1회 부산 아동의 날 기념식

부산시가 전국 최초로 ‘아동의 날’을 지정했다.

부산 아동의 날은 11월 셋째 주 수요일이다. 제1회 기념식은 20일 오후 5시30분 시청 1층 대회의실에서 개최한다.

부산시는 지난 5월 2일, 전국 광역시 최초로 유니세프로부터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았다.

또 아동이 행복한 도시, 아동의 권리를 보장하는 아동친화도시를 실현하기 위해 아동권리보장단과 아동·청소년참여예산활동단을 운영하는 등 노력했다.

기념식은 아동들이 준비한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모범아동 및 아동친화도시 조성 유공자 표창, 아동권리헌장 낭독 순으로 진행한다.

이어 2부 행사에서는 굿네이버스부산울산경남본부와 함께 아동 100인이 참여하는 ‘아동 100인 정책토론회’가 펼쳐진다.

정책토론회에서는 ‘아동친화도시 부산, 우리는 이렇게 놀고 싶어요’라는 주제로 입시 위주의 교육에 지친 아동들에게 놀이와 놀 권리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듣고 향후 부산시 아동친화도시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제1회 부산광역시 아동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하게 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아동의 날을 계기로 아동들이 자신의 권리를 알고 권리가 존중받는 지역사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