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내년 5G 가입자 1000만명, 2030년 AI 경제적 가치 540조"

머니투데이
  • 임지수 기자
  • 2019.11.20 10:2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KT경제경영연구소, ‘2020 빅 체인지’서 예측 …초연결 사회 20개 ICT 트렌드 엄선

image
/그래픽=KT
내년 우리나라의 5G(5세대 이동통신) 가입자 수가 1000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됐다. 또 AI(인공지능)이 창출할 한국의 경제적 가치가 2030년 540조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됐다.

KT는 20일 KT경제경영연구소가 최근 발간한 ‘2020 빅 체인지’에서 이같은 전망을 내놓고 새로운 10년을 지배할 20개의 ICT(정보통신기술) 트렌드를 소개했다고 밝혔다.

KT경제경영연구소는 2020년 한국의 경제성장률이 1%를 넘지 못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 상황에서 5G와 AI 등 ICT 기반의 4차 산업혁명을 위기 극복의 해법으로 제시했다.

초연결 사회의 핵심 인프라인 5G는 2020년 28GHz 대역 서비스 상용화로 최대속도 20Gbps가 구현돼 진화된 5G로 거듭날 것으로 예상됐다. 또 세계 최초로 5G를 상용화한 한국의 2020년 5G 가입자 수는 1000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됐다. 폴더블폰의 열풍과 신규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의 등장이 5G 수요를 대폭 견인할 것이란 분석이다. 향후 5G는 더욱 향상된 초저지연성으로 공장 내 로봇 제어 기능을 강화하는 등 스마트 팩토리를 비롯한 다양한 산업 분야에 일대 혁신을 불러일으킬 것이라는게 KT경제경영연구소의 전망이다.

또한 미래에는 AI가 개인의 일상과 산업 전반으로 확대되는 ‘AI Everywhere(에브리웨어)’ 시대가 도래할 것으로 예측됐다. KT경제경영연구소는 AI가 창출할 2030년 한국의 경제적 가치를 약 540조 원으로 추산했으며 현재의 미·중 기술 패권 다툼 또한 AI 알고리즘 및 칩 개발을 둘러싼 경쟁으로 확산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나아가 향후 AI는 인간의 개입 없이 스스로 생각하고 판단하는 ‘자율 AI(Autonomous AI)’로 진화할 전망했다.

KT경제경영연구소는 10년 넘게 축적된 ICT 분야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빅 체인지’를 가져올 20개의 트렌드를 선정했다. 이를 비즈니스 성장성을 분석한 ‘비즈테크’, 미래 혁신 기술을 예측한 ‘퓨처테크’, 그리고 산업 환경 측면에서 살펴 본 ‘테크이슈’ 등 3개 영역으로 구분해 2020년 이후 다가올 미래상을 다각도로 조망했다.

비즈테크에는 2020년 이후 본격적으로 시장이 열릴 기술들이 포함됐다. 특히 5G 탑재와 평균 400달러의 중저가 기기 출시, 게임·체험 등 킬러 콘텐츠 확대로 대중화 바람을 타게 될 'VR(가상현실)', 전동 킥보드부터 하늘을 나는 플라잉카까지 세상 모든 탈 것을 서비스화하는 ‘스마트 모빌리티’가 눈길을 끈다.

퓨처테크는 슈퍼컴퓨터로 1만 년이 걸리는 문제를 단 몇 분만에 풀어내는 ‘양자 컴퓨터’, 700~2,000km 상공에 위성을 배치해 초연결 시대의 대체 통신망으로 기능할 ‘저궤도 위성통신’ 등 근미래에 실현 가능한 첨단 기술들을 수록했다.

테크이슈에서는 ‘미∙중 분쟁’, ‘디즈니 이펙트’ 등 급변하는 ICT 산업 환경을 둘러싼 정책 및 규제 이슈들을 다뤘다.

김희수 KT경제경영연구소장은 “2020 빅 체인지는 KT경제경영연구소가 지난 십여 년간 쌓아온 모든 연구 역량과 노하우를 집약한 결과물”이라며 “한국 경제가 지금의 저성장 국면을 딛고 5G와 AI 등 ICT 기반의 4차 산업혁명을 통해 새롭게 도약하는 데 이 책이 중요한 단초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내년 5G 가입자 1000만명, 2030년 AI 경제적 가치 540조"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