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신한금융 GIB부문, 아프리카 금융공사 신디케이션론 주선

머니투데이
  • 박광범 기자
  • 2019.11.20 19:5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신한금융그룹 GIB사업부문이 19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포시즌스 호텔에서 아프리카 금융공사(AFC, African Finance Corporation)와 1억4000만 달러 규모의 신디케이션론 약정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신한금융그룹 GIB사업부문 정운진 부문장(왼쪽 네번째)과 아프리카금융공사(AFC) 사마일라 쥬바이루(Samaila Zubairu) 대표(왼쪽 세번째)가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신한금융
신한금융그룹 GIB(글로벌투자금융) 사업부문이 19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포시즌스호텔에서 아프리카 금융공사(AFC)와 1억4000만 달러(약 1639억원) 규모의 신디케이션론(차관단을 구성하는 협조융자) 약정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딜은 신한금융 GIB 사업부문과 남아프리카공화국 은행인 네드뱅크(Ned Bank)가 공동주선하고 한국계 은행들이 대주단으로 참여한다. 특히 이번 딜은 신한은행 런던지점이 지난해 아프리카 수출입은행의 신디케이션론을 성공적으로 주선한 경험을 인정받아 성사됐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작년 아프리카 수출입은행에 이은 이번 아프리카 금융공사 신디케이션론 주선을 통해 국내 금융사들이아프리카 시장에서 비즈니스를 확장할 수 있는 좋은 발판을 마련했다"며 "신한금융은 앞으로도 EMEA(유럽, 중동·아프리카)지역의 신시장 개척과 수익성 다변화를 통해 진정한 글로벌 금융그룹으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