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외제차 반값 판매"…싸게 판 뒤 GPS 이용해 다시 훔쳐온 일당

  • 뉴스1 제공
  • 2019.11.20 22: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기,절도 혐의' 19명 검거 4명 구속

(서울=뉴스1) 이세현 기자
© News1
© News1

(서울=뉴스1) 이세현 기자 = 인터넷 거래 사이트를 통해 고가의 중고 외제차를 싼값에 판 뒤 위치확인시스템(GPS)을 이용해 다시 훔쳐오길 반복한 일당이 경찰에 검거됐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20일 불법 대포차를 판매한 일당 19명을 사기 및 절도, 공문서위조 혐의로 검거하고 이중 4명을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인터넷 거래 사이트에 고가의 외제차를 반값에 팔겠다고 올린 뒤 이를 보고 찾아온 피해자들에게 차량을 판매한 후 GPS로 위치를 확인해 다시 훔쳐온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대포차를 정상적인 중고차인 것 처럼 속이기 위해 자동차등록증과 인감증명서를 위조해 이를 피해자들에게 건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번 사건과 관련된 추가 피해자들이 더 있는지에 대해서도 수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