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유럽마감] 홍콩 놓고 미중 갈등…스톡스 0.4%↓

머니투데이
  • 뉴욕=이상배 특파원
  • 2019.11.21 05:4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유럽증시가 약세로 마감했다. 홍콩 시위 문제를 둘러싸고 미중간 갈등이 격화되면서다.

20일(현지시간) 범유럽 주가지수인 스톡스유럽600은 전날보다 1.68포인트(0.41%) 내린 403.82에 거래를 마쳤다.

독일 DAX 지수는 62.98포인트(0.48%) 떨어진 1만3158.14, 프랑스 CAC40 지수는 15.02포인트(0.25%) 하락한 5894.03을 기록했다. 영국 FTSE 100 지수는 61.31포인트(0.84%) 내려앉은 7262.49에 마감했다.

전날 미 상원은 홍콩 인권 법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이 법안은 홍콩의 기본적인 자유를 억압하는 데 책임이 있는 사람들에 대한 미국 비자 발급을 금지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만약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 법안에 서명해 발효한다면 미 국무부는 매년 홍콩의 자치 수준을 평가해 세계금융센터로서 홍콩이 누리는 경제·통상에서의 특별한 지위를 지속할지 결정해야 한다.

같은 날 트럼프 대통령은 각료회의에서 "만약 중국과의 무역합의에 실패한다면 대중국 관세를 추가로 인상하겠다"며 "중국은 내가 좋아하는 합의를 해야 할 것"이라고 압박했다.

그러면서 "나는 중국과 좋은 관계를 맺고 있다. 무슨 일이 일어날지 지켜보자"며 "(대중 관세 수입 덕분에) 나는 지금 매우 행복하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