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세안 사로잡은 한국 스마트팜

머니투데이
  • 세종=권혜민 기자
  • 2019.11.26 16:1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아세안 혁신성장 쇼케이스' 개최…45개 한국 기업, 아세안 협력 제품·콘텐츠 선보여

image
문재인 대통령과 아세안 정상들이 26일 부산 벡스코 1전시관에서 열린 2019 한-아세안 특별 정상회의 부대 행사, 혁신 성장 쇼케이스에서 KT 부스를 찾아 인공지능(AI) 서비스 '기가 지니' 홀로그램을 살펴보고 있다.(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제공) 2019.11.26/사진=뉴스1
'한-아세안(ASEAN) 정상회의'가 열리고 있는 26일 부산 벡스코에서 한국과 아세안 간 유망 신산업 분야 협력 청사진을 제시하는 '한-아세안 혁신성장 쇼케이스 2019'가 열렸다.

지난 25일부터 이틀간 진행된 이번 행사는 산업통상자원부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가 주관했다. 아세안과 협력을 진행하고 있거나 추진 중인 한국 기업 45개사가 참여해 '한-아세안 미래·상생 협력'을 주제로 다양한 협력 제품과 콘텐츠를 선보였다. 5세대 이동통신(5G), 인공지능(AI) 등 4차 산업혁명 핵심 신기술을 직접 시연하기도 했다.

행사장은 유망 신산업 분야인 △스마트 농업 △미래 환경·에너지 △미래모빌리티 △스마트라이프 등 4개 테마관으로 꾸며졌다. 전시장 입구에선 5G 기술을 활용해 '한-아세안 비즈니스 엑스포' 행사를 가상현실(VR)을 통해 실시간으로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먼저 스마트 농업관에는 스마트팜, 첨단 농기계, 종자개량 등 아세안 핵심 산업인 농업 분야 기술 교류와 현지화 지원 사례가 전시됐다. 태블릿 PC로 스마트팜 컨테이너 내부 밝기를 조정하고 작물에 양액을 공급하는 등 스마트팜 제어 시스템을 직접 체험할 기회가 마련됐다.

문재인 대통령과 아세안 정상들이 26일 부산 벡스코 1전시관에서 열린 2019 한-아세안 특별 정상회의 부대 행사, 혁신 성장 쇼케이스에서 스마트 농업관을 찾아 관람하고 있다.(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제공) 2019.11.26/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과 아세안 정상들이 26일 부산 벡스코 1전시관에서 열린 2019 한-아세안 특별 정상회의 부대 행사, 혁신 성장 쇼케이스에서 스마트 농업관을 찾아 관람하고 있다.(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제공) 2019.11.26/사진=뉴스1

미래 환경에너지관은 친환경 기술, 스마트 그리드 등을 활용해 가상전력발전소(VPP) 프로젝트와 지능형검침(AMI) 플랫폼 등 협력 사례를 소개했다. 한국수자원공사 등이 아세안 지역 수출을 추진 중인 수도관 정밀 분석 로봇도 선보였다.

미래 모빌리티관에선 현대차, 르노삼성 등이 수소전기차, 초소형전기차, 전기툭툭(삼륜차), 배터리 등을 전시했다. 전기툭툭을 차량공유 앱으로 호출해 전시장 내 도로를 달리는 시연 프로그램도 마련됐다.

스마트라이프관에는 KT, LGU+, LG전자, 삼성전자 등이 참여해 스마트홈, 스마트오피스, 스마트팩토리 등 미래의 일상생활 모습을 보여줬다.

이번 쇼케이스에는 인베스트 아세안, MDB프로젝트 플라자, 해외마케팅 종합대전 등 한-아세안 정상회의 부대행사에 참석한 정부·기업 관계자 500여명이 행사장을 관람하며 실질적 비즈니스 매칭 기회를 가졌다.

산업부 관계자는 "대기업, 중견기업, 중소기업들이 한 자리에 모여 한-아세안 신산업 분야 유망 협력 사례를 구현해 한-아세안 '동반성장'의 추진현황을 보여주고 미래의 협력 비전을 제시하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