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성대, 2019년 길 위의 인문학사업 우수 도서관 선정

머니투데이
  • 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1.29 11:4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성대, 2019년 길 위의 인문학사업 우수 도서관 선정
한성대학교 학술정보관은 최근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2019년 길 위의 인문학사업 우수 도서관으로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한성대는 4년 연속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사업기관으로 선정돼 지역주민에게 인문학 강좌와 탐방의 기회를 제공했다.

이번 우수 도서관 선정은 '길 위의 인문학' 사업 계획과 진행 결과, 참가자 만족도 등을 종합·평가한 결과다. 높은 평가를 받은 한성대는 지난 27일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대학도서관에 수여하는 한국교육학술정보원장상을 수상했다.

한성대 학술정보관 강순애 관장은 "한성대는 인근 지역 주민과의 상생을 추구하기 때문에 지역사회와 협력해 함께하는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이 갖는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 평생학습에 기여하기 위한 다양한 인문학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은 지역 도서관을 거점으로 지역주민이 인문학을 향유함으로써 삶을 되돌아보고, 자생적 인문 활동을 시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한성대 학술정보관은 2019년 '길 위의 인문학' 사업을 통해 성북구 삼선중학교, 한성여자중학교 1학년 학생에게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학생들은 '창의·융합의 핵심 기술을 활용하여 나의 미래를 체험하다'를 주제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직업 및 진로를 탐색하고 피지컬 코딩로봇, 3D프린팅, VR·AR 기술 등을 활용한 우리 마을 지도 그리기 등을 체험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