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대한항공 사장에 우기홍…"임원 20% 감축"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1.29 14:2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진 서용원 사장, 한국공항 강영식 사장 퇴임-임윈 직위 체계 6단계서 4단계로

우기홍 대한항공 대표이사 사장/사진제공=한진그룹
우기홍 대한항공 대표이사 사장/사진제공=한진그룹
한진 (44,500원 상승1250 -2.7%)그룹이 29일 우기홍 대한항공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 임명하는 등 2020년 정기 임원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관심사였던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의 복귀는 이번 인사에서 이뤄지지 않았다.

주력 계열사인 대한항공 (18,900원 상승100 0.5%)의 승진 인사 규모는 사장 1명을 비롯해 부사장 3명, 전무 6명이다. 이승범 전무 외 2명을 부사장으로, 박정우 상무 외 5명을 전무로 승진시켰다.

물류계열사인 ㈜한진 (44,500원 상승1250 -2.7%)은 서용원 사장이 퇴임하고 후임으로 현 대한항공 화물사업본부장 노삼석 전무를 부사장으로 승진 임명했다. 류경표 전무를 부사장으로, 주성균 상무 외 1명을 전무로 승진시켰다. 한국공항 역시 현 강영식 사장이 퇴임하고 현 대한항공 자재부 총괄 유종석 전무를 후임으로 임명했다.

한진그룹은 이외 함께 사장 이하 임원 직위 체계를 대폭 축소했다.

현재 6단계(사장/부사장/전무A/전무B/상무/상무보)에서 4단계(사장/부사장/전무/상무)로 줄이고 조직 슬림화를 통해 임원 수를 20% 이상 줄이기로 했다.

한진그룹 관계자는 "신속한 의사결정과 능동적이고 역동적인 조직문화 정착, 미래성장을 위한 경쟁력 강화를 도모하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