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사진] '백원우팀 활동했다는 주장 나온 정부서울청사 창성동별관'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2.02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 '백원우팀 활동했다는 주장 나온 정부서울청사 창성동별관'
(서울=뉴스1) 박세연 기자 = 자유한국당이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이 속한 민정특감반 사무실이 정부서울청사 창성동 별관에서 따로 운영됐다고 주장했다.

자유한국당은 지난1일 국회에서 곽상도 의원을 위원장으로 하는 '친문 게이트 진상조사 태스크포스(TF)' 회의를 열고 창성동 별관에서 백원우 팀이 활동했으며 각종 불법사찰과 인사, 수사에 개입 지시한 정황이 드러났다고 주장했다. 사진은 2일 창성동 별관 전경. 2019.12.2/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