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GS그룹 사령탑 전격 교체…새 회장에 허태수

머니투데이
  • 황시영 기자
  • 2019.12.03 13: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허창수 회장 사임, GS건설 회장으로만…허태수 GS홈쇼핑 부회장 신임회장 추대

image
허창수 GS그룹 전 회장(왼쪽), 허태수 GS그룹 신임 회장(오른쪽)/사진=GS
GS그룹이 사령탑을 전격 교체했다. 허창수 회장(71)이 사임하고, 허태수 GS홈쇼핑 부회장(62)이 그룹 회장에 올랐다.

GS그룹은 3일 오전 열린 사장단 회의에서 허창수 회장이 공식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허태수 부회장을 그룹의 신임 회장으로 추대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2004년 LG그룹과의 분리 때부터 회장을 맡아왔던 허창수 회장이 15년 만에 물러났다.

허창수 회장은 GS 이사회 의장 자리에서도 물러나고, GS건설 회장직만 유지한다. 다만 GS 명예회장으로서 '정신적 지주' 역할을 하며 그룹 전반에 대해 조언할 예정이다. ㈜GS 대표이사와 이사회 의장에 대한 공식 승계는 내년 주주총회와 이사회에서 이뤄진다.

허창수 회장은 "지난 15년간 'Value No.1 GS'를 일궈내고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안정적 기반을 다진 것으로 나의 소임은 다했다"고 소회를 밝혔다. 또 "혁신적 신기술 발전으로 기업 경영환경이 급변하고 있고, 이런 변화의 속도를 따라잡지 못하면 도태될 수 있다는 절박함 속에서 지금이 새로운 활로를 찾아야 할 적기로 판단했다"고 말했다.

GS그룹 관계자는 "허창수 회장이 사임 의사를 표명함에 따라 주주 간에 경영 능력을 검증받고 역량을 두루 갖춘 인물이 차기 회장직을 맡아야 한다는 의견이 모아졌다"며 "허태수 부회장이 주주 합의를 거쳐 신임 회장에 추대됐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