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주대, 안심거울 설치 사업 운영

머니투데이
  • 문수빈 기자
  • 2019.12.05 11:3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전주대학교 경찰학과는 최근 대학가 주변 등 여성 1인 가구 밀집지역의 불안요소를 제거하고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안심거울 설치 사업을 실시했다고 5일 밝혔다.

안심거울은 인적이 드문 주택가에 설치, 보행자가 누군가 따라오는지 확인하고 사각지대를 감시할 수 있는 거울시트다. 이는 사회적으로 이슈였던 신림동 주거침입 사건 등 혼자 귀가하는 여성의 안전을 확보하는 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다.

전주대 경찰학과는 최근 혼자 사는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범죄가 빈번히 발생함에 따라 주택밀집지역의 불안요소를 제거하고 범죄예방환경을 조성하고자 전주완산경찰서와 지역주민과 함께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 사업은 전주대 LINC+사업단 '지역사회 공헌 프로그램'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이에 지난 4일 전주대 총장과 전주완산경찰서장이 직접 안심거울을 부착하며 '안심거울 설치 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두 기관장의 설치를 시작으로 전주대 원룸마을 일대에 20여 곳에 안심거울이 부착됐다.

전주대 경찰학과장과 전주완산경찰서 범죄예방전단팀(CPO)은 1년간의 실무회의를 통해 취약요소를 진단하고, CCTV와 비상벨, 로고젝트 등의 방범시설물을 설치했다.
또한 이번 안심거울 설치 사업을 통해 지역 주민의 범죄에 대한 불안감을 줄이고 실질적인 범죄 억제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주대와 전주완산경찰서는 이후에도 정기적으로 지역 주민 간담회를 열고, 범죄 제로화를 위한 추가적인 방안을 마련키로 합의했다.

전주대 이호인 총장은 "고향을 떠나 혼자 생활하는 학생이 안심하고 학업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안심거울 부착 사업을 기획했다"며 "지자체·치안조직과 협력해 설치 범위를 확대하고, 재학생뿐만 아니라 지역주민들도 체감할 수 있도록 안전성을 향상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대 경찰학과는 캠퍼스폴리스를 운영하고 있으며 자치방범순찰, 도박문제예방활동, 불법촬영 근절 활동 등을 통해 경찰실무 경험과 전문성을 향상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