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노소영 '"3.3조원 최태원 SK주식' 재산분할 해달라"…이혼소송

머니투데이
  • 안채원 기자
  • VIEW 8,027
  • 2019.12.04 16:1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 L] 노소영, 최 회장이 낸 이혼소송에 맞소송

image
최태원 SK회장 / 사진제공=없음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이 최태원 SK 회장과의 이혼을 청구하는 내용의 소송을 제기했다. 최 회장이 낸 이혼소송에 대한 맞소송이다. 노 관장 측에서 이혼 의사를 밝힌 건 이번이 처음이다.

4일 법조계에 따르면 노 관장은 최 회장과의 이혼과 함께 최 회장이 보유한 SK(주) 주식에 대한 재산분할을 청구하는 내용의 소장을 제출했다.

일각에선 위자료 3억과 최 회장 보유 주식(18.44%, 3조 2890억원)의 42.3%(4일 종가기준 약 1조3913억원)를 분할청구한 것으로 보도됐지만, 구체적인 액수나 규모에 대해서는 확인되지 않았다.

최 회장은 2015년 한 언론 매체에 편지를 보내 혼외자 존재와 노 관장과의 이혼 의사를 밝혔다. 이후 2017년 7월 법원에 이혼 조정을 신청했다. 노 관장은 그동안 이혼에 반대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법원은 2017년 11월 조정 절차에 돌입했지만, 결국 견해차를 좁히지 못하고 지난해 2월 조정 불성립 결정했다. 합의 이혼이 실패하면서 최 회장과 노 관장의 이혼 사건은 정식 소송으로 이어지게 됐다.
[표]최태원 SK 회장과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관장 이혼소송 일지/디자인=이지혜 기자
[표]최태원 SK 회장과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관장 이혼소송 일지/디자인=이지혜 기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KB x MT 부동산 설문조사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