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유튜브서 '물' 만난 기술인…"'농기계 1타 강사' 꿈꾸죠"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2.09 08:4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피플] 박인호 대동공업 서비스기술지원팀 차장

박인호 대동공업 차장. /사진제공=대동공업
박인호 대동공업 차장. /사진제공=대동공업
“전·후기 사범대 입시에 모두 실패한 이후 방황했어요. 친구들과 가출을 했다가 친척 어른께 목덜미를 잡혀 집에 돌아간 적도 있었죠. 30년 전 선생님의 꿈을 잃고 낙심했던 제가 남을 가르치는 일로 살게 될 줄 몰랐습니다.”

박인호 대동공업 서비스기술지원팀 차장(49)은 대구고등학교 3학년이던 1988년 대학 체육교육학과 진학에 실패하면서 기술 분야로 진로를 바꿨다. 폴리텍의 전신격인 기술훈련원을 다니며 선반 기능사 자격을 따면서 1991년 대동공업에 기술직으로 입사했다. 그로부터 30년 가까이 세월이 흐른 지금 그는 국내 대표 ‘농기계 교관’으로 불린다.

박 차장은 국내 최대 농기계업체인 대동공업에서 2003년부터 서비스 기사·사내 근로자·해외 기술인 등에게 농기계 작동 원리와 정비 기술 등을 가르쳐 왔다. 그는 “오랜 기간 사람들을 가르쳐오면서 평상시 목소리까지 강의에 적합한 높은 톤으로 변했다”고 말했다.

박인호 대동공업 차장. /사진제공=대동공업
박인호 대동공업 차장. /사진제공=대동공업
박 차장은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전국기능경기대회 농업기계정비분야 심사위원으로 활동했다. 기술인들의 자질을 전문적으로 평가하는 위치까지 올라선 것이다. 그리고 그는 이 분야 유명강사로 우뚝 섰다. 강의가 어렵거나 고리타분하지 않고, 전달력이 좋다고 소문이 났다.

지난해부터는 대동공업과 5400여명 구독자를 거느린 농업유튜브 채널 ‘농사직방’이 협업해 제작한 농기계 방송에 출연 중이다. 톡톡 튀는 말투에 손짓발짓을 섞어가는 열정적인 자세로 농기계 다루는 법을 가르친다.

1회부터 “모든 걸 확실히 삣끼 가지고 홀딱 드리겠습니다.(모든 궁금증을 풀어 드리겠습니다.)”라는 말과 함께 등장하며 다른 출연진들을 박장대소 하게 만들었다. 귀농 인구 증가 추세에 맞춰 젊은 농업인들의 호기심을 끌 모습을 스스로 연출했다.

사실 그는 농업이나 기계와는 거리가 먼 어린 시절을 보냈다. 초등학생 때 진주시에서 열린 체육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인근 중학교의 특기생 입학 제의를 받을 정도로 체육 분야에 소질을 보였다. 학창 시절 그는 교내 운동팀의 승리 전략을 짜고 인성을 지도하는 체육 선생님들을 특히 존경했다. 준비하던 사범대 입시엔 실패했지만 부모님의 권유로 진로를 바꾸면서 의외의 적성을 찾았다.

박 차장은 “끈기와 집중력이 필요하고 팀원들의 협업이 중요하다는 점에서 농기계 정비는 스포츠와 비슷한 면이 많다”며 “직장 생활을 통해 어린시절 꿈과 비슷한 위치에 서게 됐다”고 말했다.

올해 그는 대동공업이 농가 소비자들과 소통 강화를 위해 선보일 새로운 영상 콘텐츠 제작에도 참여한다. 박 차장은 “다소 난이도가 높은 정비기술을 쉽게 교육하기 위해 아이디어를 짜고 있다”며 “지금의 열정을 지키면서 ‘농기계 1타 강사’로 활약하는 것이 목표”라며 웃었다.
박인호 대동공업 차장이 유튜브 농사직방 채널에 트랙터 기능에 대해 강의하는 모습. /사진=유튜브 캡쳐
박인호 대동공업 차장이 유튜브 농사직방 채널에 트랙터 기능에 대해 강의하는 모습. /사진=유튜브 캡쳐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