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이즈원 최종에 미호·이가은·미루 뺐다…"데뷔 멤버 미리 정해져 있었다"

머니투데이
  • 김태은 , 이정현 기자
  • VIEW 457,192
  • 2019.12.07 06:3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 L]공소장 "3차 선발 20명 중 데뷔권 연습생 맘에 들지 않아 최종 생방송 전 조작"

image
'프로듀스 48'의 출연 연습생들이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진행된 Mnet '프로듀스 48'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검찰이 투표 조작으로 결론낸 '프로듀스 101' 시리즈 중 시즌3 프로그램으로 탄생한 아이즈원이 최종 선발을 위한 생방송 전 투표결과와 상관없이 데뷔 멤버가 미리 정해져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검찰은 프로그램 제작진이 3차 투표 후 선정된 20인 중 마음에 들지 않은 연습생이 순위에 들자 이같은 조작을 감행한 것으로 파악했다.

6일 국회를 통해 공개된 검찰 공소장에 따르면 '프로듀스 101' 제작진은 시즌 1부터 시즌4에 이르기까지 전편에 걸쳐 시청자들의 온라인 투표와 방청객들의 현장 투표 결과를 조작했다.


특히 시즌3부터는 제작진들의 조직적인 조작이 이뤄졌다. 검찰 조사결과 당시 제작진들은 시즌1과 시즌2로 데뷔한 아이돌 그룹들이 큰 성공을 거둬 시즌3로 데뷔할 아이돌 그룹도 그만한 성공을 거둬야 한다는 압박감에 조작을 저지른 것으로 봤다.

'프로듀스 48'은 총 96명의 한국과 일본의 여자 연습생을 선정해 11회에 걸쳐 방송을 하면서 1차 57명, 2차 30명, 3차 20명을 선발한 다음, 최종 12명을 아이즈원의 데뷔 멤버로 선발하는 방식이었다.

그러나 3차 투표로 선발된 20명의 연습생 중 데뷔권에 해당하는 1~12위에 아이즈원 콘셉트와 맞지 않는 등 피고인들이 원하지 않은 연습생들이 포함돼 있자 피고인들은 이들을 최종 멤버에서 제외시키기로 하고 최종 선발 생방송 전 투표 결과와 상관없이 미리 아이즈원으로 데뷔할 연습생 12명을 정해놓기로 마음먹었다.

당시 20인의 순위는 1등 HKT48 미야와키 사쿠라, 2등 AKB48 미야자키 미호, 3등 WM 이채연, 4등 에이딧 강혜원, 5등 플레디스 이가은, 6등 AKB48 타케무치 미유, 7등 스타쉽 장원영, 8등 NMB48 시루마 미루, 9등 HKT48 야부키나코, 10등 AKB48 시타오 미오, 11등 AKB48 혼다 히토미, 12등 울림 권은비, 13등 큐브 한초원, 14등 스타쉽 안유진, 15등 얼반웍스 김민주, 16등 위에화 최예나, 17등 AKB48 타카하시 쥬리, 18등 스톤뮤직 조유리, 19등 울림 김채원, 20등 FNC 박해윤 등이다.


이후 제작진들은 순위에 따라 연습생별 총 투표수 대비 득표 비율을 정해놓고 생방송 문자투표가 종료되고 사전 온라인 투표와 문자투표 합계 숫자가 나오면 이 숫자에 미리 정해놓은 연습생별 비율을 곱해 순위별 득표수를 결정하는 식으로 조작을 벌였다.

검찰은 해당 프로그램 제작 PD들에게 사기 및 업무방해 등의 혐의를 적용해 재판에 넘겼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