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어라운드어스 "술 마셨지만 청탁 없었어"… '프듀' 의혹 부인

머니투데이
  • 김지성 기자
  • 2019.12.06 17:3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사진제공=엠넷
엠넷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시리즈를 연출한 안준영 PD에게 향응을 제공한 연예기획사들이 속속 지목되는 가운데 연예기획사 어라운드어스에도 관련 의혹이 제기됐다. 어라운드어스 측은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어라운드어스 관계자는 6일 스타뉴스에 "의혹 제기로 지목된 (어라운드어스) 해당 직원이 (안준영 PD와) 친분이 있어서 술자리를 함께 가졌던 건 사실"이라면서도 "단지 친분을 위한 자리였을 뿐"이라고 선을 그었다. 이 관계자는 "(소속 연습생에 대해) 구두로, 또는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청탁을 한 적은 결코 없다"고 강조했다.

앞서 이와 비슷한 의혹이 제기됐던 소속사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역시 이날 공식입장을 통해 '프로듀스 101' 제작진 접대와 관련해서 거론이 되고 있는 류모씨의 의혹과 관련해 해명하고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본 순위 조작과 관련, 그 어떠한 조사도 받은 적이 없으며, 접대한 사실조차 없다"라고 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프로듀스101'을 연출한 안준영PD에게 향응을 제공한 연예기획사 4곳 중 3곳이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울림엔터테인먼트, 에잇디크리에이티브라고 보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LG디스플레이 '차량용 디스플레이' 日 제치고 세계 1위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