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일자리 풍년' 美, 실업률 3.5%…50년래 최저

머니투데이
  • 뉴욕=이상배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12.07 03:1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1월 비농업 일자리 26만6000개 증가…10개월래 최대

'일자리 풍년' 美, 실업률 3.5%…50년래 최저
미국이 50년 만에 최저 실업률을 기록하며 고용호황을 이어갔다.

6일(현지시간) 미 노동부에 따르면 11월 미국의 비농업부문 일자리 수는 26만6000개 늘어났다. 지난 1월 이후 최대 증가폭이다. 당초 시장은 18만개 증가를 예상했다.

병원, 호텔, 학교 등에서 신규 인력을 대거 충원한 결과다. 40일간 파업했던 GM(제너럴모터스) 노동자들이 업무에 복귀한 것도 영향을 줬다.

역사적으로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미국의 실업률은 3.5%로 전월보다 0.1%포인트 떨어졌다. 1969년 이후 최저치다. 시간당 평균 임금은 전년 동기에 비해 3.1% 높아졌다.

이번 통계는 고용시장이 견고하게 유지되고 있다는 미 중앙은행 연방준비제도(Fed)의 견해를 뒷받침한다고 블룸버그통신은 전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