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윤상현, 원내대표 경선 출마 '철회'…"초재선 의원 '혁신'에 양보"

머니투데이
  • 이지윤 기자
  • 2019.12.07 14:4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보수통합을 위해 할 수 있는 역할을 하겠다"

image
윤상현 자유한국당 의원이 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원내대표 출마 선언하고 있다./사진=홍봉진 기자
차기 원내대표 경선에 출사표를 던졌던 윤상현 자유한국당 의원이 7일 출마 철회 의사를 밝혔다. 이로써 한국당 원내대표 경선은 김선동(재선)·강석호(3선)·유기준(4선)·심재철(5선) 포함 4파전이 될 전망이다.

윤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게시글을 올려 "총선 최대 승부처인 수도권 의원으로서 승리에 대한 절박하고 절실한 마음으로 원내대표 선거에 출마했다"며 "그러나 위기에 빠진 당을 살려보겠다는 초재선 의원들의 혁신 의지와 요청을 듣고 그 물꼬를 위해 양보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윤 의원은 "항상 '선당후사'가 아닌 '선당후당'의 자세로 정치를 해왔다"며 "당의 혁신은 새로운 원내대표에게 맡기고 저는 보수통합을 위해 제가 할 수 있는 역할을 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이번 원내대표 선거는 우리가 반격할 준비가 됐음을 알리는 선거"라며 "우리가 하나가 됐다는 것을 알리는 선거다. 우리가 이길 준비가 됐음을 알리는 선거다. 우리는 하나가 될 수 있고 또 이길 수 있다"고 덧붙였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