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항서 매직' 베트남 축구, '동남아 최강'까지 1승 남았다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2019.12.08 10:0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박항서 감독이 작전을 지시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
박항서 감독(60)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이 캄보디아를 완파했다. 베트남은 이제 동남아시아 최강자 자리에 오르기위해 1승 만을 남겼다.

베트남은 7일(한국시간) 필리핀에서 열린 필리핀에서 열린 2019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캄보디아와 준결승에서 4-0으로 완승했다.

경기는 베트남의 일방적 우위로 진행됐다. 전반 20분 만에 하득찐의 크로스를 띠엔린이 헤딩 골로 연결하며 리드를 잡았다. 전반 26분 하득찐의 추가 골까지 이어졌다. 전반 추가 시간 또 다시 하득찐이 득점을 더해 전반을 3-0으로 마쳤다.

후반전이 되자 캄보디아의 거친 플레이가 나왔다. 후반 5분부터 양 팀 선수들이 몰려 들어 신경전을 펼쳤다. 오히려 후반 14분 하득찐이 코너킥 상황에서 득점에 성공해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베트남은 7일(한국시간) 필리핀에서 열린 필리핀에서 열린 2019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캄보디아와 준결승에서 4-0으로 완승했다. /사진=로이터
베트남은 7일(한국시간) 필리핀에서 열린 필리핀에서 열린 2019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캄보디아와 준결승에서 4-0으로 완승했다. /사진=로이터
4-0으로 앞선 베트남은 후반 추가 시간 캄보디아에 페널티킥을 허용했지만 반또안 골키퍼의 선방으로 결승 진출을 자축했다.

박항서호는 이날 다른 준결승에서 미얀마를 4-2로 꺾은 인도네시아와 오는 10일 오후 9시 결승에서 대망의 우승을 다툰다.

만약 베트남이 동남아시안게임에서 우승한다면 새 역사를 쓰게 된다. 아직 베트남은 동남아시아 대회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적이 없다. 은메달이 최고 성적이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