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외국인 '엄지척' 하게 만든 서울시 우수정책 1위는?

머니투데이
  • 오세중 기자
  • 2019.12.08 11:1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시, 지난 11월 19일~11월 26일, 총 8일 간 우수정책 투표...국내·외 거주 외국인 총 1만1872명 온라인 참여

image
서울시가 추진중인 마을버스 무료와이파이 정책./사진=서울시 홈페이지 캡쳐
국내·거주하는 외국인들이 서울시의 가장 우수한 정책으로 2022년까지 완료를 추진 중인 무료 공공 와이파이 사업을 손꼽았다.

서울시는 지난 11월 19일~11월 26일 국내·외 거주 글로벌 시민 대상으로 실시한 '2019 서울시 우수정책 투표' 결과를 8일 발표했다.

서울시는 외국인들이 최고 정책으로 뽑은 무료 공공와이파이 사업에 이어 2위는 '유엔 공공행정상'을 수상한 공공 생리대 지원 정책, 3위는 자신의 미래를 주도적으로 설계하고 사회에 진입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도록 한 청년수당이 우수정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순위별 득표수는 각각 6244(17%)건, 4383건(12%), 3597건(10%)으로 집계됐다.

언어권별로 보면 공공와이파이 구축이 전체 언어권에서 가장 인기가 많았으며, 중국어 번체권(홍콩, 대만 등)와 일어권에서는 한강몽땅 여름축제, 공공자전거 '따릉이'도 순위권에 포함됐다.

한강몽땅 축제가 열리는 야시장./사진=머니투데이DB
한강몽땅 축제가 열리는 야시장./사진=머니투데이DB

이번 투표는 서울시 6개국어 외국어 홈페이지(english.seoul.go.kr)에 온라인 투표 페이지를 개설해 실시한 것이다. 총 1만1872명이 참여했으며, 영어권 투표자수가 73%를 차지하며 가장 높은 참여율을 보였다.

서울시 우수정책 후보군 12개는 기존 외국어 홈페이지를 통해 확산된 정책 가운데 투자, 재생, 환경, 관광, 문화, 복지 등 분야로 나눠 선정했다.

박진영 시민소통기획관은 "글로벌 시민이 서울시 정책을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언어권별로 설정해 향후 우수정책을 확산할 것"이라며 "투표 결과는 향후 도시이미지 확산을 위한 콘텐츠 수립에 참고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