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롯데면세점, 12년째 이어진 연탄나눔 봉사활동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2019.12.08 11:1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사진제공=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은 지난 6일 서울 노원구 중계본동 백사마을에서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벌써 올해로 12년째 이어지고 있는 롯데면세점 연탄 나눔 봉사활동에는 이갑 대표이사를 비롯해 명동본점, 인천공항점 등 임직원 120여 명이 참여해 난방 취약계층에게 연탄 4만장을 후원했다.

이날 봉사활동을 진행한 백사마을은 '서울의 마지막 달동네'라고도 불리는 대표적인 연탄 사용 지역이다. 이곳에 현재 거주 중인 약 1100가구 중 400여 가구가 연탄을 사용하고 있다. 롯데면세점은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인상된 연탄 가격으로 힘든 겨울을 보내는 백사마을 주민들에게 연탄 4만 장을 전했다.

이번 나눔 봉사는 전국 릴레이로 진행됐다. 같은 날 제주에서는 롯데면세점 제주점 임직원 20여 명이 제주 지역 독거노인을 직접 찾아 500만 원 상당의 생필품을 전달했다. 이보다 앞선 지난달 22일에는 롯데면세점 부산점과 김해공항점 임직원 35명이 부산 동구 매축지 마을을 찾아 연탄 1만장을 기부했다.

롯데면세점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은 지난 2008년 연탄 2000장을 전달하며 시작됐다. 이후 독거노인, 한부모 가정, 저소득층 가정 등 난방이 취약한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해 매년 규모를 키우며 꾸준한 연탄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