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부, 2020년 국가정보화에 5조1687억 투자

머니투데이
  • 김주현 기자
  • 2019.12.09 10: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020년 국가정보화 추진방향 설명회 개최…행정서비스 차세대 정보시스템 전환도 속도

image
정부가 내년 국가정보화에 올해보다 11.5% 늘어난 5조1687억원 예산을 투자한다. 정부 행정서비스 정보시스템을 차세대 시스템으로 전환하기 위한 사업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한국정보화진흥원과 9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2020년 국가정보화 추진방향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설명회에는 중앙행정기관 및 지방자치단체 정보화담당 공무원 등 약 25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내년도 국가정보화 추진방향을 공유하고 디지털 전환을 위한 AI(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지능정보기술별 동향과 확산 전략을 논의했다. 국가정보화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공무원과 연구 분야 종사자, 민간기업 등 유공자 18명에게 장관 표창도 수여했다.

내년도 국가정보화 사업 추진방향의 주요 내용은 △지능정보기술 투자 비중 지속적 확대 △노후화된 정부 정보시스템 차세대 시스템으로 본격 교체 등이다.

우선 국가정보화 사업의 지능화 전환을 촉진하기 위해 지능정보기술을 활용한 사업 비중을 늘린다. 중앙행정기관이 수립한 2020년 국가정보화 시행계획에 따르면 국가정보화 총 예산 규모는 5조1687억원이다. 올해(4조6340억원)에 비해 11.5%(5347억원) 증가했다.

이 가운데 지능정보기술을 활용한 사업 규모는 1조2891억원이다. 전체 예산 대비 지능정보기술 투자 비중은 25% 수준으로 올해(1조642억원) 대비 약 2%포인트 늘었다.

아울러 내년에는 행정서비스 관련 정보시스템을 차세대 시스템으로 전환하기 위한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시행 계획에 포함된 사업 규모는 2659억원이다. 올해 836억원에 비해 1823억원 늘었다.

각각 △복지부 사회보장정보시스템 구축 1097억원 △행안부 지방세정보시스템 구축 225억원 △대법원 전자소송시스템 구축비 105억원 △법무부 교정정보시스템 92억원 등이다. 이는 국회 예산 확정 시 변경될 수도 있다.

장석영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정책실장은 "전세계적인 흐름인 '디지털 전환'에 대응하기 위해 중앙부처와 지자체 정보화담당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며 "정부도 국가정보화 예산 중 지능정보기술 투자 비중을 2022년까지 35%로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