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솔티어, 커피브랜드 '더리터' 등에 키오스크 공급

머니투데이
  • 중기&창업팀 고문순 기자
  • 2019.12.10 17:2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키오스크 제조·유통기업인 ㈜솔티어(대표 박영광)가 ㈜더(대표 김대환, 김나미)가 운영 중인 커피브랜드 ‘더리터’에 키오스크를 공급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더리터’ 매장에 설치된 솔티어의 키오스크 /사진제공=솔티어
‘더리터’ 매장에 설치된 솔티어의 키오스크 /사진제공=솔티어
양사는 10월 키오스크 공급계약을 체결했으며 사전 구매 매장에 대해 키오스크 설치가 시작되었다고 솔티어 측은 밝혔다. 더리터 커피는 현재 전국에 약 240여개 매장이 운영되고 있으며, 곧 전 매장에 키오스크를 도입할 예정이다. 키오스크는 고객이 키오스크를 통해 직접 주문·결제할 수 있는 비대면 무인결제시스템을 말한다.

이로 인해 고객이 주문함과 동시에 매장에서는 주문한 상품을 바로 준비할 수 있어 준비시간을 단축하고 고객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솔티어 키오스크는 포인트 적립과 결제는 물론, 신용카드, 간편결제 등 다양한 결제수단으로 쉽게 결제할 수 있다.

솔티어 박영광 대표는 “키오스크 시장이 점점 커지고 있고, 가격경쟁 역시 심화되기 시작했다. 그러나 솔티어는 가격경쟁보다 품질, 디자인, 서비스의 경쟁력을 갖춰 고객의 만족도를 높이는 데 주력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솔티어는 앞으로 태블릿오더를 비롯해 매장별 광고, 마케팅 서비스까지 함께 지원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