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베트남, 60년만의 우승에 성큼..SEA 결승 전반 1:0

머니투데이
  • 김진형 기자
  • 2019.12.10 22:1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AFP=뉴스1) 포토공용 기자 =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이 베트남 축구협회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박항서 감독은 7일(현지시간) 오전 베트남 하노이에서 협약식을 체결하고 재계약과 관련된 소감 및 각오를 전했다. 박 감독은 이날 "2년 전 같은 장소에서 취임 첫 기자회견을 했을 때가 떠오른다"면서 감개무량하다는 뜻을 전했다. 계약기간은 기본 2년에 옵션 1년을 포함한 2+1년으로 알려져 있으며 금액 등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 AFP=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가 동남아시안게임(SEA) 금메달에 다가섰다.

베트남 축구대표팀(U-22)은 10일 오후 9시 필리핀 마닐라 리잘 메모리얼 스타디움서 열리고 있는 ‘2019 동남아시안게임(SEA Game)’ 축구 결승에서 인도네시아를 맞아 1대0으로 앞선채 전반전을 마쳤다.

베트남은 전반 40분 수비수 도안 반 허우(헤렌벤)의 선제골로 앞서 나가고 있다.

베트남은 2009년 이후 10년만에 SEA 결승전에 올랐고 이대로 승리하면 1959년 이후 60년만에 금메달을 목에 걸게 된다.

박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는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 챔피언십에서 사상 첫 준우승을 차지했고 2018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에선 통일 이후 최초의 4강 진출을 성과를 냈다. 또 작년 12월 스즈키컵에서는 10년 만에 우승컵을 들어 올린 바 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