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유경아, 암 투병 고백…"내성적이던 성격 변해"

머니투데이
  • 구단비 인턴기자
  • 2019.12.11 07:0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배우 유경아가 갑상샘암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사진=OSEN, 사진제공=SBS
배우 유경아가 갑상샘암으로 투병했던 일을 고백했다.

유경아는 지난 1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출연해 새로운 친구로 합류했다.

이날 유경아는 아역 활동 당시에는 내성적이었으나 암 투병을 계기로 성격이 변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유학을 가서 영어를 배우기 위해 성격이 한 번 바뀌었고, 암 수술하고 나서 정말 많이 바뀌었다"고 말했다.

이어 2년 전 갑상샘암 투병을 했다고 전했다. 유경아는 "이제 완치 2년 됐다"며 "작은 일로 조급했던 게 많이 없어지고 10분 행복하기, 10분이 행복하면 한 달 일 년도 행복할 수 있는 것"이라고 전했다.

유경아는 암 투병 당시를 회상하며 "임파선 라인에 있어서 사이즈는 작지만 전이가 될 수 있는 상황이었다"고 말했다.

또한 "내일이 없다고 생각하고 산다. 매 순간에 집중한다"며 "나만의 재밌는 것, 좋아하는 것 하나는 해야 한다. 자기만의 보상을 할 수 있는 것, 내가 뭘 하면 가장 행복한지 잘 생각해보면 좋다"고 행복한 삶의 비법을 전파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