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연이정보통신, 베트남 자회사 일부 지분 35억에 처분 결정

머니투데이
  • 김소연 기자
  • 2019.12.11 14:2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연이정보통신 (7,250원 상승60 0.8%)은 해외 종속회사인 연이전자VINA(베트남)의 지분 일부를 이용호씨를 대상으로 35억원에 처분하기로 했다고 11일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의 5.99%에 해당한다. 처분 후 남은 지분율은 75%다.

이번 계약은 연이정보통신이 양수인인 이용호씨에게 매수권(콜옵션)을 부여하는 내용이다.

양수인은 연이전자비나 지분의 최대 75%까지 보유할 수 있다. 행사기간은 계약체결일 후 6개월부터 1년 이내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