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철도공단, 철도교량 소음·진동 저감 기술 개발

머니투데이
  • 유엄식 기자
  • 2019.12.13 13:5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포스코와 공동개발 성공…상판 내부에 모르타르 시공 방식

한국철도시설공단은 포스코와 철도교량에서 발생하는 소음과 진동을 저감하는 기술을 공동 개발했다고 13일 밝혔다. 철도공단과 포스코는 지난해 2월 공동개발 기술협약을 체결했고, 이번에 연구개발을 최종 완료했다.

이 기술은 하천, 도심지 통과구간 등 다리 간격을 길게 시공하는 곳에 강철 상판을 설치한 ‘강철도교’ 상판 내부에 두께 15cm 모르타르(시멘트와 모래를 물로 혼합 반죽한 것)를 시공해서 소음과 진동을 줄이는 방식이다.

철도공단에 따르면 경춘선 춘천고가교에 이 기술을 적용한 강판을 시공해 모니터링한 결과 소음은 이전보다 약 5.6%, 진동은 약 38% 저감됐다.

김상균 철도공단 이사장은 “성공적으로 개발한 기술을 설계단계부터 선제적으로 반영해 철도교량에서 발생하는 소음·진동을 최소화하고 친환경 철도건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유엄식
    유엄식 usyoo@mt.co.kr

    머니투데이 건설부동산부 유엄식입니다. 건설업계와 서울시 재건축, 재개발 사업 등 취재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