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현미 “내년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 지정…미래차 산업 지원”

머니투데이
  • 유엄식 기자
  • 2019.12.18 15: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8일 미래차 업계 간담회 모두 발언

image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18일 오후 서울 양재동 더K호텔에서 열린 미래차 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뉴스1<br><br>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18일 “내년 자율주행차 시범운행지구 지정을 통해 기업들이 규제에 얽매이지 않고 다양한 사업모델을 실증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김 장관은 이날 오후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현대자동차, SK텔레콤, 삼성전자 등 대기업과 스타트업, 중소기업 등 10개사와 미래차 산업 발전방향을 논의하는 간담회에서 “정부는 우리 미래차 산업이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장관은 “부산과 세종에 조성되는 스마트시티에 미래차 기반의 다양한 융복합 실험이 자유롭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며 “2024년까지 자율주행에 필수적인 통신, 지도 등 핵심 인프라를 전국 주요 구간에 완성할 계획”이라고 했다.

김 장관은 그동안 업계와 협의를 통해 세계 최초로 5G 통신망을 갖춘 자율차 전용 시험장 K-City를 완공했고, 자율주행 관련 보험 제도와 레벨3(자율주행차 기술 단계) 안전기준을 만든 성과를 거론했다.

그러면서 “이런 노력의 결과 내년부터 레벨3 자율주행차가 실제 고속도로를 달릴 수 있게 된다”며 “제도적 토양이 갖춰진 만큼 국민이 일상에서 체감할 수 있는 자율주행차 시대가 한층 더 가까워질 것”이라고 했다.



  • 유엄식
    유엄식 usyoo@mt.co.kr

    머니투데이 건설부동산부 유엄식입니다. 건설업계와 서울시 재건축, 재개발 사업 등 취재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