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송구영 LG헬로 대표 "헬로, 개인·가정·지역사회 어디서나 동반자"

머니투데이
  • 임지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1.02 11:2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신년사]"끊임없는 고객가치 혁신으로 제2 도약"…유·무선 경쟁력 강화, 조직문화 혁신 등 주문

송구영 LG헬로비전 대표가 2020 신년사를 통해 새로운 비전과 제2 도약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사진제공=LG헬로비전
송구영 LG헬로비전 대표가 2020 신년사를 통해 새로운 비전과 제2 도약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사진제공=LG헬로비전
송구영 LG헬로비전 (3,885원 상승115 -2.9%) 대표가 “헬로비전의 일등 DNA와 일등 LG의 만남으로 시장을 선도하고, 고객에게 사랑받는 회사로 제2의 도약을 이루자"고 임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송 대표는 2일 상암사옥에서 열린 첫 시무식에서 사명에 담긴 의미를 풀어내고 새로운 도약을 위한 사업 방향을 공유했다. 올해부터 디지털 시무식을 진행하는 다른 LG그룹 계열사들과 달리 송 대표는 임직원 가족들과의 첫 번째 공식 만남임을 고려해 직접 대면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송 대표가 강조한 첫 번째 키워드는 ‘고객가치 혁신’이다. 그는 “‘헬로’라는 인사말처럼 개인과 가정(Home), 그리고 지역사회의 어디서나 만날 수 있는 동반자로 거듭나야 한다”며 “끊임없는 고객가치 혁신이 우리의 사명”이라고 강조했다.

송 대표는 LG헬로비전 사명에 대해 "유료방송 성장을 이끈 임직원들에 대한 존중이자 LG와의 만남을 통해 새로운 비전을 수립하고 제2의 도약을 이루자는 의미"라며 “4차 산업혁명으로 대표되는 기술 혁신과 고객 트렌드 변화가 맞물려 만들어 낸 변화의 물결로 방송 통신업계도 변곡점에 서게 됐다”고 지적했다.

이어 송 대표는 제2의 도약을 만들어내기 위한 네 가지 사업 방향으로 △본원적 경쟁력 강화 △미래 성장 기반 마련 △디지털 기반 고객가치 혁신 △사람 중심의 조직문화 구축을 제시했다.

우선 유료방송사업에서는 본원적 경쟁력을 강화할 것을 주문했다. 송 대표는 “상품과 서비스, 콘텐츠 등 모든 접점에서 고객이 품질 개선을 몸소 느낄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다른 케이블 사업자 및 그룹 내외의 선도 사업자와의 파트너십을 확대해 시너지를 발휘하고 내실 있는 지역채널 콘텐츠 제공을 위한 투자도 확대해나가겠다고 밝혔다.

MVNO(알뜰폰), 홈(Home) 사업 분야에서는 미래 먹거리를 끊임없이 모색해달라고도 주문했다. 알뜰폰 사업에서는 혁신적인 LTE(롱텀에볼루션)·5G(5세대 이동통신) 요금제 및 서비스를 바탕으로 시장 활성화를 주도해달라고 요청했다. 홈(Home) 분야에서는 맞춤형 홈 IoT(사물인터넷) 등 고객 댁 내에 필요한 서비스를 모두 제공하는 회사로 진화하기 위한 기반을 다질 것을 주문했다. B2B(기업간거래) 등 다양한 시장에서 새로운 기회를 창출하고 이를 십분 활용하기 위한 역량도 확보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 2020년을 디지털과 데이터 기반의 고객 가치 혁신의 원년으로 삼자고 강조했다. 송 대표는 "풍부한 지역 사업 경험에 고객에 대한 데이터 분석을 접목해 적시에 고객의 불편을 해소할 때 LG헬로비전만의 고객가치가 빛을 발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서는 일하는 방식도 완전한 ‘고객 중심’으로 변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소통과 화합의 조직문화 구축도 부탁했다. 송 대표는 "‘사람’이 사업적 목표를 달성하는 데 있어 가장 중요한 원동력"이라며서 “구성원들의 다양성을 존중하고 배려하는 기업문화를 만드는데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