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신한은행, 1분기 임원 워크숍…"피플 매니저 돼 달라"

머니투데이
  • 이학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1.02 13:5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진옥동 신한은행장이 2일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1분기 임원·본부장 워크숍에서 같이성장 평가제도를 설명하고 있다. / 사진제공=신한은행
진옥동 신한은행장이 2일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진행된 1분기 임원·본부장 워크숍에서 같이성장 평가제도를 설명하고 있다. / 사진제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2020년 새해 첫 영업일인 2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진옥동 은행장을 비롯한 임원, 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1분기 임원·본부장 워크숍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진 행장은 근무 환경 등의 변화에 발맞춰 본점에서 직원들이 모여 진행했던 시무식을 과감히 생략하고 부서와 영업점별 새해 소망과 덕담을 나누는 소통의 시간으로 대체했다. 시무식에서 발표했던 신년사도 사내 게시판을 통해 직원에게 전달했으며 2020년 빠른 영업 실행을 위해 새해 첫 영업일인 이날 워크숍을 실시했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지난해 성과를 돌아보고 2020년 성공적인 영업을 위한 리테일과 기업 등 주요 사업부문의 추진 전략을 논의했다. 또 올 해 새롭게 도입되는 ‘같이성장 평가제도’의 조기 정착을 위한 준비사항을 공유했다.

진 행장은 "’같이성장 평가제도’의 핵심은 ‘이행과정평가’"라며 "이는 직원들에 대한 동기부여의 과정이고 일하는 방식과 사람에 대한 평가"라고 밝혔다. 이어 "여기 있는 리더들이 결과로만 평가 받던 과거를 혁신하고 직원들이 어떤 과정을 거쳐 어떤 결과를 이뤘는지 살펴달라"며 "이제는 ‘영업 매니저'가 아닌 '피플 매니저'가 돼 달라"고 덧붙였다.

이행과정평가는 영업전략 수립과 이행 등 성과 달성의 과정과 노력을 관찰·기록·코칭을 통해 정성평가하는 평가방법으로 신한은행은 목표달성률을 기반으로 영업성과를 정량평가했던 기존 성과평가 방법을 올해부터 ‘이행과정평가'로 새롭게 바꾼다.

이어 모든 사람이 같은 복장을 입고 수평적으로 배치된 자리에서 회의를 하고 있는 로마 전기의 모습과 반대의 모습인 로마 후기의 모습을 보며 "권위를 드러내는 것은 소통에 장애물이 된다"며 "직급간 거리를 좁히고 어떤 이야기도 편안하게 할 수 있는 수평적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하도록 힘써 달라"고 말했다.

진 행장은 "새해 일출을 보러 산에 오른 사람들이 눈이 내리는 날씨 때문에 해를 볼 수 없음에도 동쪽을 향해 서서 하늘을 보고 있었다. 이것이 ‘염원’"이라며 "같이성장 평가제도가 어렵게 보일 수 있지만 이것이 우리가 나아가야 할 방향이라 공감하고 모두가 같은 방향을 바라본다면 해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진 행장은 워크숍이 끝난 후 본점 20층 직원 식당을 찾아 점심 메뉴인 떡국을 직접 배식하며 직원들과 새해 인사를 나눴다.



  • 이학렬
    이학렬 tootsie@mt.co.kr

    머니투데이 편집부, 증권부, 경제부, 정보미디어과학부, 이슈플러스팀 등을 거쳐 금융부에서 금융당국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동학개미군단' 봉기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