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주진모, 클라우드 해킹 아냐"… 삼성이 권하는 보안강화 방법은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2020.01.10 10:5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삼성 계정 2단계 인증 설정 안내 화면
삼성전자가 최근 불거진 클라우드 해킹 사건 관련해 일부 사용자 계정이 외부에서 유출된 후 도용돼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는 공식 입장을 내놨다.

10일 삼성전자는 삼성 멤버스를 통해 최근 발생한 클라우드 해킹에 대한 설명과 함께 유사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 방지책을 공지했다.

삼성전자는 "일부 언론 내용처럼 갤럭시 또는 삼성 클라우드 서비스가 해킹당한 것은 아니며, 일부 사용자 계정이 외부에서 유출된 후 도용돼 발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이어 "삼성 클라우드에 저장된 개인정보는 아이디, 비밀번호가 노출되지 않는다면 개인정보보호 방침에 따라 안전하게 관리된다"고 덧붙였다.

앞서 주진모 등 일부 연예인 스마트폰이 해킹당한 후 개인정보 유출로 협박받는 사건이 발생했다. 해당 연예인이 사용하던 스마트폰은 삼성전자 갤럭시 시리즈였고, 이로 인해 삼성 클라우드 서비스가 해킹당한 것 아니냐는 주장으로 이어졌다.

이 같은 문제는 외부에서 유출된 사용자 정보로 삼성 클라우드에 로그인하며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추가 인증 보안이 설정되지 않은 경우엔 누구나 아이디와 비밀번호만 알면 로그인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삼성전자는 현재 도용당한 계정에 대해 더 이상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이용을 임시 차단했으며, 사용자에게 비밀번호 초기화를 안내했다.

이어 재발 방지책으로 다른 계정의 아이디, 비밀번호를 삼성 계정과 같지 않도록 하고, 주기적인 비밀번호 변경과 보안 강화를 위해 2단계 인증 설정도 권고했다.

2단계 인증은 아이디와 비밀번호 입력 후 문자 메시지로 전송된 인증 코드까지 입력해야 로그인할 수 있는 기능이다.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개인정보 보호와 단말의 최신 보안 유지를 위해 더욱 엄격한 보안 프로세스를 운영해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세뱃돈으로 골라줄만한 '중후장대' 주식은?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