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경원 "'아들 의혹 보도' MBC 스트레이트 형사고소 진행할 것"

머니투데이
  • 이태성 기자
  • VIEW 16,744
  • 2020.01.13 21:5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자신의 아들 관련 의혹을 보도한 MBC 탐사 기획 '스트레이트'에 형사고소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나 의원은 13일 페이스북을 통해 "MBC 스트레이트가 지난해 11월 18일 보도를 통해 (아들에 대한) 터무니없는 허위 사실 및 왜곡된 내용을 보도한 바, 이에 이미 민사소송을 제기한 상태"라며 "민사소송에 그치지 않고 형사고소를 진행하겠다"고 했다.

나 의원은 "(지난해 방송 당시) 제작진은 정확한 사실관계 확정을 위해 필요한 인터뷰 및 내용은 모두 배제한 채, 특정 방향에 맞도록 전형적인 악마의 편집으로 억지 방송을 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럼에도 2차 방송을 통해 (아들의) 학술 포스터를 '표절'로 규정하고 '저자 자격'을 운운하며 '의혹의 실체를 추적'했다고 한다"며 "제2의 악마의 편집이 충분히 예상된다"고 강조했다.

또 MBC 스트레이트가 '조국 사태' 때는 침묵하다가 자신의 자녀 의혹에만 집요하게 여론전을 하고 있다며 "불공정, 불의로 무장한 정권 실세와 결탁한 언론 보도 행태에 맞서 끝까지 싸워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MBC 스트레이트는 나 의원 아들 김모씨가 미국 고교 재학 시절 국제 연구단체에 발표한 학술 포스터의 표절 여부 등에 대해 해당 연구단체가 조사 방침을 세웠다는 등의 내용을 보도했다. 나 의원의 페이스북 글은 방송 시작 전 게시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로나19' 쇼크 현실로…하루새 505명 늘어 총 1766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