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GS건설, 올해 2.5만 가구 분양..3200가구 줄어

머니투데이
  • 조한송 기자
  • 2020.01.16 10:2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지난해 12월 개관한 개포프레지던스자이 견본주택에서 예비 청약자들이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사진=GS건설
GS건설 (30,100원 상승150 0.5%)이 올해 전국에서 2만5641가구의 자이(Xi) 아파트를 공급할 계획이라고 16일 밝혔다. 작년 공급 계획(2만8837가구) 대비 12.5% 줄어든 수치다.

지역별 공급 물량은 △서울 약 6500여 가구(25.6%) △수도권 1만1700여 가구(45.9%) △지방 7300여 가구(28.5%) 등이다. 올해는 부산, 대구, 속초, 울산, 광양 등 지방에서도 아파트를 공급한다.

사업 유형별로는 재건축∙재개발 등 도시정비사업이 약 1만1600여 가구로전체 물량의 약 45.5%를 차지했다. 외주 사업이 1만900여 가구로 42.8%다.

외주 사업에서 눈에 띄는 단지는 '속초 디오션자이' '고양덕은지구 A4·A6·A7블록' 등이다. 흑석3, 수색6·7, 장위4구역 등 서울시내 도시정비사업으로도 자이 아파트를 선보인다.

GS건설 관계자는 "그동안 쌓아온 경쟁력을 바탕으로 고객의 눈높이에 맞는 자이 아파트를 공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