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부, 수소 등 新재생에너지 기술 확보에 1340억 투자

머니투데이
  • 류준영 기자
  • 2020.01.16 15: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과기정통부, 전년 대비 14.3% 증가, 미세먼지 대응 등 지원 강화

image
수소차/자료사진=현대차
정부가 수소 기술 개발 등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R&D(연구·개발)에 올해 1340억원을 투자한다. 이를 통해 친환경·고효율의 수소 생산 기술, 태양전지·바이오에너지 등 재생에너지 분야 신기술을 확보하는 한편 미세먼지의 특성 분석, 오염원별 원인 규명 연구도 새롭게 추진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6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0년도 기후․환경연구개발사업 시행계획‘을 확정, 추진한다고 밝혔다. 관련 예산으로 전년 보다 14.3%가 증가한 1340억원을 투입한다.

온실가스 감축, 친환경 대체 에너지 전환을 목표로 에너지․탄소자원화 분야 R&D를 지속 추진함과 동시에 미세먼지 대응을 위한 지원책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이날 나온 시행계획에 따르면 먼저 신․재생 에너지 및 에너지 저장, 에너지 자원 최적 관리와 같은 차세대 에너지 분야 핵심기술 확보를 위해 644억원을 투자한다.

수소 등 신에너지 분야는 지난 해 수립한 ’수소 기술개발 로드맵‘에 따라 친환경․고효율 수소 생산, 안정적 수소 저장, 연료전지 핵심소재․부품 개발 등에 269억 원을 지원한다.

태양전지, 바이오에너지 등 재생에너지 분야는 효율 향상, 경제성 확보를 위해 206억원을 지원한다. 이차전지 안정성 제고(69억원), 분산된 에너지 자원의 최적 통합 운영(44억원)을 위한 기술개발도 함께 추진한다.

또 발전소․산업공정 등에서 발생하는 가스에 포함된 탄소를 자원으로 활용해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경제적 가치를 창출하는 탄소자원화 R&D도 404억원을 투자한다.

특히, 지난 10년간 추진해온 이산화탄소 포집․처리 사업이 종료를 앞둬 기술이전에 필요한 공정 실증, 장기 운전을 통한 기술 완성도 제고 등에 67억원을 투입한다.

아울러 미세먼지 입자의 물리적․화학적 특성에 대한 분석, 동북아 연구자의 국제협력연구 지원 등을 위한 신규 사업에 45억원, 오염원별 원인규명 연구에 8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