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전, 전통시장 상인에게 도움 되는 맞춤형 지원 시행

머니투데이
  • 나주=나요안 기자
  • 2020.01.16 13:59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5년간 285억원 규모 지원…전통시장 에너지효율 향상, 환경개선, 시장 활성화 지원

image
한전은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날을 맞아 전국 1450여 전통시장에 다양하고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한 전방위 맞춤형 지원을 시행한다. 향후 5년간 285억원(매년 57억원)을 투입해 한전의 고유사업과 연계한 에너지효율 향상사업 등 3개 분야에 한전과 전력그룹사가 전방위적으로 맞춤형 지원활동을 펼친다.사진=나요안기자.
한전은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날을 맞아 전국 1450여 전통시장에 다양하고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한 전방위 맞춤형 지원을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한전은 향후 5년간 285억원(매년 57억원)을 투입해 한전의 고유사업과 연계한 에너지효율 향상사업 등 3개 분야에 한전과 전력그룹사가 전방위적으로 맞춤형 지원활동을 펼쳐 전통시장 상인 모두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첫 번째로 에너지 효율향상 사업의 경우, 전통시장 개별점포에 LED 교체사업 지원, 전동기 교체비용 지원, 상업용 고효율 냉장고·냉난방기 구입비 지원 등 전기사용 효율향상 지원을 위해 총 43억원(매년 8억6000만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두 번째, 전통시장 환경개선 지원사업은 전통시장내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지원과 배전설비 정비지원, 공용주차장 EV(전기차) 충전기 설치사업에 총 160억원(매년 32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세 번째, 시장활성화 지원활동의 경우는 온·오프라인 채널을 활용한 전통시장 활성화 지원활동으로 총 82억원(매년 16억4000만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설 명절을 맞아 전력그룹사가 합동으로 지역별 ‘1지사 1장’ 자매결연을 체결해 상인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설맞이 전통시장 장보기’와 지역별 308개 사회봉사단과 상인회가 공동으로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활동을 시행하고 있다.

또 전국에 있는 1450여 전통시장의 소형점포, 상가건물 등에 대한 화재예방과 전력설비 안전성 제고를 위해 지난 6일부터 23일까지 3주간 ‘설명절 전력설비 집중점검’ 활동을 시행 중에 있다.

한전과 중소벤처기업부는 전통시장 지원방안의 큰 틀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제반여건을 감안한 탄력적인 사업추진이 될 수 있도록 ‘중소벤처기업부, 한전, 상인연합회간 협의체’를 1월부터 운영키로 했다.

협의체에서는 지원사업 우선순위 및 시기, 신규사업 추가, 사업간 조정 등 전통시장 상인회의 요구사항을 반영하는 등 지원활동의 실효성과 수용성을 제고할 계획이다.

김종갑 한전사장은 “전통시장은 우리의 전통을 지켜가고 있는 삶의 한 단면이고 문화로 각박해지는 요즘세태 속에서도 훈훈함이 남아 있는 곳”이라며 “단기적, 재무적 이해관계를 넘어선 한전의 지원사업을 통해 전통시장을 잘 지켜내, 아름다운 만남의 장이자 전통 문화가 살아있는 곳으로 만들어 ‘함께 가는 사회’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