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경인여대, 2020학년도 신입생 모집서 'U턴 입학생' 몰려

대학경제
  • 임홍조 기자
  • 2020.01.16 17:1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경인여자대학교는 최근 2020학년도 신입생 모집 결과 4년제 대학을 졸업한 학생이 대거 몰렸다고 16일 밝혔다.

경인여대는 이번 2020학년도 신입생 모집자 중 대학졸업 지원자가 간호학과에서만 572명이 몰려 12.7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또한 3년제 간호과 졸업자를 대상으로 한 '학사학위전공심화과정'에도 90여 명이 지원하는 등 인기를 보이고 있으며, 현재 진행 중인 편입생 모집에서도 25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고 있다.

경인여대 관계자는 "4년제 대학 졸업하고도 경인여대 간호학과에 유턴 입학하는 학생이 많은 이유는 경인여대가 지난 2013년부터 매년 간호사 국가고시에서 100%에 가까운 합격률을 유지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이어 "또 지난 2014년 4년제로 전환된 이후에도 2015년 제2주기 간호교육인증평가 '5년인증'에 이어 2020년 제3주기에도 '5년인증' 획득, 2018년 교육부 교원양성기관평가 'A등급' 획득 등 체계적인 교육과정을 운영해 유턴 입학생이 몰리는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류화선 총장은 "경인여대는 학생의 전공역량 강화뿐만 아니라 시대를 관통하는 인성, 소통과 협력, 창의, 글로벌역량을 발전시킬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교육과정을 개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경인여대는 2019 대학알리미 공시 취업률에서 전국여대 최상위권인 71.0%를 기록했고, 간호학과 취업률은 대학교 평균을 훨씬 상회하는 89.9%의 취업률을 보이며 명실상부한 전국 최고 간호학과임을 입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프리패스' 세번째 확진자, 국내 '슈퍼전파자' 되나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법률대상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