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국내서도 확진된 '우한 폐렴'…예방 위해서는

머니투데이
  • 오진영 인턴기자
  • VIEW 7,870
  • 2020.01.20 16: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건강쏙쏙]호흡기 질환 유발하는 '우한 폐렴'…감염 막기 위해 '이것' 신경 쓰세요

[편집자주] 하루하루 쌓여가는 스트레스와 피로, 당신의 건강은 안녕하신가요? 머니투데이가 건강 관리에 도움이 될 알짜배기 내용들만 쏙쏙 뽑아, 하루 한번 독자들을 찾아갑니다. 
image
/사진 = 이미지투데이
국내서도 확진된 '우한 폐렴'…예방 위해서는


국내에서 일명 '우한 폐렴'으로 알려진 원인 불상의 중국발 폐렴에 감염된 확진자가 발견됐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지난 19일 인천공항으로 입국하던 중국 국적의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에 감염된 것이 확인됐다.

춘절(중국의 설날)을 앞두고 중국인의 '대이동'이 시작될 것이 예상되면서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가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호흡기 질환을 일으키는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폐렴 불러올 수 있는 '코로나바이러스'…사스·메르스도 같은 원인균


바이러스. /사진 = 이미지투데이
바이러스. /사진 = 이미지투데이


중국 중부의 후베이성 우한시를 중심으로 확산돼 일명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중국의 수도 베이징과 광둥성에서도 환자가 발견됐다. 19일 기준 중국에서만 198명의 환자가 발생했으며, 그 중 3명이 숨지고 44명이 중증이거나 위중한 상태다.

중국 보건당국은 우한 전역에 방역 작업을 실시한 상태고 주요 도시에도 방역에 나서고 있지만 이미 태국과 일본에서는 우한을 방문한 적이 있는 중국인 확진자가 발생했다. 한국에서도 20일 우한을 방문했던 중국인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사실이 확인됐다.

코로나바이러스는 2000년대 초 전 세계적인 공포를 불러일으켰던 사스(SARS·중증호흡기증후군)와 2015년 33명의 국내 사망자를 낸 메르스(MERS·중동호흡기증후군)의 원인이 되는 바이러스다.

이번 '우한 폐렴'도 코로나바이러스의 변종으로 호흡기 질환의 원인이 된다. 사람에 따라서는 가벼운 감기로 끝나기도 하지만 심하면 폐렴 등으로 번져 사망할 수도 있다.


가장 좋은 방법은 '위생'… 감염지역 방문은 삼가세요


/사진 = 이미지투데이
/사진 = 이미지투데이

중국 보건당국에 따르면 '우한 폐렴'의 가장 좋은 예방법은 위생이다.

'우한 폐렴'의 원인이 되는 코로나바이러스의 감염 경로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바이러스 감염의 대부분이 손을 통해 이뤄지는 만큼 손 위생에만 신경써도 상당 부분 감염을 막을 수 있다. 손은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를 상용해 씻는 것이 좋다.

또 감염지역으로 여행을 자제하고 감염 의심지역을 불가피하게 방문했다면 신속하게 유관기관에 신고해 격리 조치를 받아야 한다.

'우한 폐렴'의 대표 증상은 37.5도 이상의 고열과 콧물, 기침 등으로 일반적인 감기와 비슷하다. 사람간 전파력이 낮다고 보는 시각도 있지만 최대한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을 피하고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증상 심하지 않았던 대구 4번째 사망자, 집에서 대기하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