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비에이치, 올해 실적 개선 예상-신한금융투자

머니투데이
  • 한정수 기자
  • 2020.01.21 08:12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차트
신한금융투자는 21일 비에이치 (23,650원 상승500 2.2%)의 지난해 4분기 실적이 시장 예상치에 미치지 못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나 올해에는 북미 제조사 스마트폰 출하량 반등 등으로 실적이 개선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2만9000원을 유지했다.

지난해 4분기 비에이치의 실적은 매출액 1840억원, 영업이익 185억원으로 예상된다. 시장 예상치에 미치지 못하는 수치다. 박형우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연말 재고조정 때문"이라며 "북미 고객사의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스마트폰 판매 부진 영향은 생각보다 컸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올해 실적은 큰 폭으로 개선될 전망이다. 박 연구원은 "북미 제조사의 스마트폰 출하량 반등과 OLED 채택 확대에 따른 낙수효과가 기대된다"며 "연간 영업이익은 692억원에서 1064억원으로 늘어날 전망"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4분기 부진과 OLED 출하량 감소 등의 뉴스는 이미 주가에 반영됐다고 판단한다"며 "비에이치의 과거 6개월 주가 상승률은 관련 부품사 13개 업체 중 최하위권"이라고 덧붙였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